[전문] 김계관 “미국, 대화하고 싶다면 적대시 정책부터 철회해야”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11/18 [21:13]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이 미국에 북미대화를 하려면 대북 적대시 정책부터 먼저 철회해야 한다고 다시 밝혔다.

 

김계관 북 외무성 고문이 18일 담화를 통해 이같이 입장을 표했다.

 

김 고문은 트럼프 대통령이 17(현지 시각) 트윗을 통해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곧 만나고 싶다고 밝힌 것에 대해 새로운 북미 정상회담을 하자는 의미로 해석했다고 담화에서 밝혔다.

 

그러나 김 고문은 지난해부터 지금까지 세 차례의 북미 정상회담이 있었지만 북미관계는 별로 나아진 것이 없이 미국이 자국에 유리하게 시간 끌기만을 한 것을 지적하고 그런 회담에는 흥미가 없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에 부정적인 견해를 표했다.

 

또한 김 고문은 우리는 아무것도 돌려받지 못한 채 더 이상 미국 대통령에게 자랑할 거리를 주지 않을 것이며 이미 트럼프 대통령이 자기의 치적으로 자부하는 성과들에 해당한 값도 다시 받아야 한다라며 그동안 북이 취했던 조치들에 대해 미국이 상응하는 행동을 할 것을 촉구했다.

 

김 고문은 미국이 진정으로 우리와의 대화의 끈을 놓고 싶지 않다면 우리를 적으로 보는 적대시 정책부터 철회할 결단을 내려야 한다라고 주장해 미국이 대북 적대시 정책을 철회해야 대화를 시작할 수 있음을 내비쳤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17일 트윗을 통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빨리 행동해서 합의를 이뤄야 한다. 곧 만나자!”라고 밝혔다.

 

아래는 김계관 고문의 담화 전문이다.

 

-----------------아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김계관 외무성 고문 담화 (전문)

 

나는 17일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에 올린 글을 보면서 새로운 조미 수뇌회담을 시사하는 의미로 해석하였다.

 

지난해 6월부터 조미 사이에 세 차례의 수뇌상봉과 회담들이 진행되였지만 조미관계에서 별로 나아진 것은 없으며 지금도 미국은 조선반도 문제에서 그 무슨 진전이 있는 듯한 냄새만 피우며 저들에게 유리한 시간벌이만을 추구하고 있다.

 

우리는 우리에게 무익한 그러한 회담에 더이상 흥미를 가지지 않는다.

 

우리는 아무것도 돌려받지 못한 채 더 이상 미국 대통령에게 자랑할 거리를 주지 않을 것이며 이미 트럼프 대통령이 자기의 치적으로 자부하는 성과들에 해당한 값도 다시 받아야 한다.

 

미국이 진정으로 우리와의 대화의 끈을 놓고 싶지 않다면 우리를 적으로 보는 적대시 정책부터 철회할 결단을 내려야 한다.

 

주체108(2019)1118

평 양()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양키본색 19/11/18 [21:28]
양키들은 적대시 정책을 철회하고 대화하자고 할때가 가장 위험할때니라 ... 체질이 뒤통수치기라 말이지 ... 양키들의 전쟁에서 영광스러웠던 전쟁은 독립전쟁 딱한번뿐이고 그외는 모두 학살 기만 속임수로 점철되었어 수정 삭제
뭔말인지알겟냐 ? 양키새ㄲ들아 19/11/18 [22:28]
결국 힘으로정리해치우겟단소리로군 ~ 기대된다 ~ 미국새ㄲ들이 쳐맞고 뒤지는 시원한골을.. . . 초단기속결전이면 남쪽미국새ㄲ들 전부 죽여버리던가 점령하고 포로로잡던가 어느것이든 아주 짧은시간이면 정리가끝나고 미국새ㄲ들은 사시나무떨듯 덜덜떨면서 두손들고투항할거다 수정 삭제
선지자 19/11/19 [08:39]
거대한 미국에대해 북한같은 쪼만나라가 60년이상 변함없는 같은 주장을 해왔다면.. 이젠 그게 옳은지 그른건지를 미국도 알아야한다. 힘만믿고 폼만잡고 '개소리..'로 무시하고 깔보면서 붕괴시키려 온갖 노력했으나(카운터 인텔리전스) 다 실패하고 오히려 더 강해진 것을.. 지금도 '아니'라고 잡아떼는 멍청한 미군복들이 꺼꾸로 남측에 수고비내라며 돈 왕창뜯으려한다. 국민과 정부는 담대히 맞.. 수정 삭제
트럼프의 마지막 사기 - 1 19/11/19 [09:03]
▶ 트럼프는 시리아 북부에서 도망가다가 비난 여론에 부닥쳐 원유를 보호한다며 미군 일부를 잔류시킨 뒤 이전에 IS랑 석유 도둑질하던 짓거리를 터키와 하자고 제안했는데 터키가 거절했다. ▶ 터키 에르도안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열린 국제옴부즈맨 회의에서 "우리는 시리아의 원유가 아닌 시리아인을 위한다. 일부 국가들이 시리아에 매장된 원유를 나눠 갖는 절차를 진행 중이며 터키에도 제안했다. 우리는 시리아의 자원에 관심이 없기 때문에 그 제안을 거절했다. 자국의 이익을 추구하는 국가들과 달리 터키는 시리아인의 삶을 더 좋게 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 트럼프는 대통령직은 물론 남의 나라 자원도 눈에 띄는 대로 도둑질한다. 한국에 요구하는 방위비 분담금도 강도처럼 위협하는 일종의 도둑질이다. 대통령직을 또 도둑질하다 걸렸는데 미국인 70%가 이 도둑질에 대해 잘못됐다고 했으며, 51%가 탄핵해서 치워버려야 한다고 했다. 수정 삭제
트럼프의 마지막 사기 - 2 19/11/19 [09:04]
▶ 아무런 내용도 없이 구름 잡는 소리 같은 "곧 보자. 당신(김정은 위원장)은 빨리 행동해야 하며 합의를 이뤄야 한다"라는 식의 말투는 사기꾼들이 사용하는 전형적인 언어다. 공식적으로 강간당했다는 16명의 여성이 바보처럼 강간당한 듯 보여도 트럼프가 대가리를 굴려 철저하게 실패 확률을 낮췄다는 의미다. 트럼프가 탄핵당하면 160명 정도의 강간 피해자가 마음 놓고 나타날 것이다. ▶ 200년간 또는 2,000년간 교도소에서 썩어야 할 구더기 같은 인간과 뭔 국가의 중대사를 논한다는 건 어불성불이다. 이런 거짓말에 속으면 조선은 늑대와 양치기 소년에 나오는 순진한 마을 사람 중 한 명밖에 되지 않는다. 한국도 그런 한 명으로 만들려고 바람잡이들이 다녀갔다. 사기꾼이 잡혀가기 전에 마지막으로 치는 사기가 보통 때보다 훨씬 더 크다. 즉, 협상장에서 조선 지도자가 큰 위험을 당하면 조미 간 핵전쟁이 일어나고 트럼프는 탄핵 상황에서 벗어나 살아남는다. 사기술이 간단하잖아? 수정 삭제
위에 19/11/19 [22:13]
이 구데기오물성애자 문빠놈은 진짜 노숙잔가 직업이 없나 하루종일 자주시보에 달라붙어 기사마다 댓글만 달고 있네 ㅂㅅ이 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너같이 밥만 축내고 공기만 오염시키는 벌레는 자살이 답이다 한강투신 추천한다 그게 니가 이 세상에서 할수 있는 유일한 선행이다 ㅋㅋㅋㅋ 수정 삭제
구더기 사육사 19/11/20 [00:45]
위에 / ▶ 구더기들은 눈까리가 삐어 보도 내용을 보지 않고 댓글을 보고 댓글을 단다. 수업 시간에 선생님 말씀은 안 듣고 딴 짓거리하는 또라이같이 대가리가 물렁물렁한 연체동물 부류다. 이런 진드기나 빈대 같은 넘들은 보도 내용을 보고 댓글 다는 능력이 없다. ▶ 공책에 그림이나 그리는 수준으로 댓글 다는 건 그야말로 별을 따는 일보다 더 어렵게 느낄 것이다. 멍청한 구더기는 정화조에서 똥물이나 처먹고 있으면 능력 차별도 받지 않을 것인데 꿈지럭거리며 기어 나와 이렇게 하등 동물 취급해 달라고 매일 용을 쓴다. ▶ 댓글은 인간 간에 생각을 나누는 곳이지 인간과 구더기, 진드기나 빈대 등과 나누는 대화의 장이 아니다. 수정 삭제
ㅋㅋㅋ 19/11/20 [01:58]
구더기 사육사 / 발끈하긴 뵹신새ㄲ 그런다고 니가 사람 되겠냐 구데기한테 뇌파먹힌 쓰레기ㅅㄲ야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북미관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