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미국은 북의 경고 심각히 받아들여야 한다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11/20 [17:21]  최종편집: ⓒ 자주시보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19일(현지 시각)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는 상관없이 한미 양국은 북에 대한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 결렬된 직후 필리핀을 방문 중인 에스퍼 장관은 자신이 직면한 도전 과제는 한·미가 “최고 수준의 준비태세를 갖춰 북의 ‘나쁜 행위’를 막고, 만약 이에 실패할 경우 오늘 밤에라도 싸울 준비가 돼 있도록 확실히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북은 연이은 담화를 발표하고 한미연합공중훈련 중단과 대북적대정책 철회를 미국에 강력히 요구했다.

 

북은 지난 13일 이례적으로 국무위원회 대변인 담화를 발표하고 “우리가 어쩔 수 없이 선택하게 될 수도 있는 ‘새로운 길’이 ‘미국의 앞날’에 장차 어떤 영향을 미치겠는가에 대해 고민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하면서 한미연합공중훈련 중단을 촉구했다.

 

이에 미국은 12월 예정된 한미연합공중훈련을 전격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북은 외무성, 김영철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위원장 담화를 통해 이와 관련해 입장을 거듭 밝혔다.

 

한미연합공중훈련 연기가 아닌 미국이 연습에서 빠지든가 완전히 중지하라고 했다. 특히 김영철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위원장은 “미국의 대조선적대시정책이 완전하고도 되돌릴 수 없게 철회”되지 않고서는 비핵화 협상은 “꿈도 꾸지 말라”라고 못을 박았다.

 

북은 연말 시한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미국에 최후통첩하고 있다.

 

그런데도 미국은 오히려 대결을 부추기고 있다. 미국의 완전한 오판이다.

 

얼마 전 북이 연이은 신형무기를 공개한 것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북은 신형대구경방사포, 초대형 방사포 시험 발사 등을 통해 ‘자위적 억제력’을 과시했으며, 특히 10월 2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북극성-3형’ 시험 발사 성공을 알리면서 북은 “적대 세력에 보내는 엄숙한 성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북미대결이 최고조에 이르렀던 2017년, 북 전략군이 ‘화성-12’형으로 괌 포위사격을 단행하려 했던 것과는 차원이 다르다.

 

미국은 북의 핵미사일로부터 미군이 주둔하고 있는 모든 기지와 미국 본토가 위협받을 수 있다. 이제는 미국 본토가 ‘불바다’가 되는 것은 한순간이다.

 

미국은 북의 요구대로 ‘한미연합훈련 완전 중단과 대북적대정책 철회’를 위한 행동에 나서야 하며, 새로운 북미 관계를 수립하려는 의지가 있다면 지금 당장이라도 북에 ‘새로운 계산법’을 제시해야 한다.

 

북의 연말 시한은 단순한 경고가 아니다. 미국은 북의 경고를 심각히 받아들여야 한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미국이움직이고있는데 ~ 19/11/20 [18:20]
노스코리아요구를 수용하려면 싸우스코리아가 뒷받침해줘야하는데 미국이수를내서 싸우스코리아한테 움직이라고 힌트를줫건만 대갈통이고장난 싸우스코리아 권력층새ㄲ들이 도통 알아차리질지못하고 딴소리만하고자빠졋으니 참으로 한심하기그지없는노릇이다 한반도비핵화와 평화정착을하려면 주한미군이철수하고 전략핵무기들이 철수돼야하는건 상식인데 미국새ㄲ들 사냥개역할하는 똥별집단은 꿀쳐먹은벙어리마냥 아가리쳐닫고 침묵으로일관하니 말로해결될수는없을듯하고 이대로 시간지난다면 아마도 힘으로정리당할거같단생각 . . 수정 삭제
최후의 운명이 ㄷㄱ아온다 19/11/20 [23:30]
연말은 시시각가 닥아오는데 미국은 아무래도 조용히 전쟁준비을 하는것 같다 미국은 남한을 전쟁용병으로 쓸려고하나 문제가 좀복잡하게 꼬여가는것이아닐까하는 의구심도든다 문제이내통령도 상당한 고심을 할것같다 미국은 전쟁으로 돌립한다면 남한을 이용할 압력을 많이넣을것같은데 남한은 앞으로 미국의 압력을 어떻게 지켜나갈지 한반도의 운명이달려있다 수정 삭제
선지자 19/11/21 [08:27]
데드라인이 점차 닥아와 북한지도부는 '비장'한 태세를 공표하는데..그들은 짐짓 모르쇄-한다. 마치 꿩이 사냥꾼 안보겠다고 '눈속에 머리박는' 형국이다. 반세기전 월남전 시작전 미국(군 )태세(한쪽으론 협상제스쳐,뒤에선 폭격빌미 미끼투여)와 어찌그리 닮았는지...? 엄중하고 위험한 때.. 수정 삭제
솔로 19/11/21 [14:21]
아메리카가 없어져도 그림자정부는 눈하나 깜짝 안 한다. 조선도 같이 멸망한다면, 이보다 더 큰 수확이 있겠는가? 말이다. 손 안대고 코풀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북미관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