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통사 “미국은 대북제재 해제하라!”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2/10 [14:22]

평통사 “미국은 대북제재 해제하라!”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0/02/10 [14:22]

 

▲ 10일, 한미 워킹그룹 회의가 열리는 가운데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이하 평통사)’이 오전 9시 30분 외교부 정문 앞에서 ‘한반도 비핵화 평화협정 동시 실현 촉구 미 대사관 앞 평화행동’을 했다.[사진제공-평통사]     © 자주시보

 

비공개로 한미 워킹그룹 회의가 열릴 예정인 가운데 10일,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이하 평통사)’이 오전 930분 외교부 정문 앞에서 미국에 대북제재 해제하라, 미국은 남북관계 개선(금강산개성공단 재개) 훼방 말라의 내용으로 시위를 벌였다. 

 

평통사는 미국의 그간 행보로 보았을 때 이번 한회의에서도 대북 제재를 운운하며 남북 협력 사업을 반대해 나설 것이 분명하다고 강조했다. 평통사는 북한 개별관광은 물론 남북관계 진전의 시금석이라고 할 수 있는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재개는 대북제재와 무관하게 추진할 수 있는 사안이라고 밝혔다.

 

평통사는 알렉스 윙 대북 특별부대표 일행을 향해 남북관계를 훼방하는 미국 규탄과 대북제재 해제를 촉구했다.

 

또한 평통사는 문재인 정부를 향해서는 미국의 눈치 보지 말고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을 즉각 재개할 것을 요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