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러 2019년 무역 총액, 전년 대비 40% 증가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3/18 [13:26]

북·러 2019년 무역 총액, 전년 대비 40% 증가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0/03/18 [13:26]

지난해 북과 러시아의 총 무역액이 약 4천789만 달러를 기록해 전년(3천406만 달러) 대비 40%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소리(VOA)는 국제무역센터(ITC) 자료를 인용해 북이 2019년 러시아로부터 4천486만 달러어치의 물품을 사들였고 303만 달러어치를 수출했다.

 

VOA는 지난해 북이 러시아로부터 가장 많이 수입한 품목은 2천719만 달러에 달하는 석유 제품이었고 동식물성 유지(423만 달러)와 곡물(379만 달러) 등 이었다고 보도했다.

 

북이 러시아에 수출한 품목은 악기류 제품이 가장 많았으며 기계류와 약품, 전자 기계, 가구 제품 등이었다고 한다. 

 

국제무역센터 자료에 의하면 북의 최다 수입국은 중국, 러시아, 브라질, 스위스, 페루, 남아프리카 순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북러관계,북러관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