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매체 "추미애 장관에 대한 공격은 제2의 조국사태"

박한균 기자 | 기사입력 2020/09/23 [10:01]

북 매체 "추미애 장관에 대한 공격은 제2의 조국사태"

박한균 기자 | 입력 : 2020/09/23 [10:01]

북 매체가 22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관련한 대정부 질의를 보고 “제2의 조국사태”라고 비판했다.

 

북 매체 메아리는 이날 ‘제2의 조국사태를 보며’ 제목의 기사에서 “근거 없이 의혹만 제기하는 정치공세가 ‘국민의힘’이 이전의 ‘자유한국당’ 시절 검찰개혁을 가로막기 위해 법무부 장관을 억지로 사퇴시킨 조국사태와 조금도 다를 바 없는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매체는 지난 14일부터 나흘간 진행한 국회 대정부 질문과 관련해 “말 그대로 추미애로 시작해 추미애로 끝났다”라며 “제1야당인 국민의힘이 추 장관 아들의 군 휴가 특혜 의혹에 모든 화력을 쏟아붓고 추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등 총공세를 벌린 이번 대정부 질문은 ‘추미애청문회’를 방불케 했다”라고 지적했다.

 

대정부 질문의 본래 취지와는 다르게 야당 의원들이 추 장관을 압박하는 데 만 주력했다는 것이다. 군 휴가연장의혹은 이미 국방부 장관이 직접 여러 번이나 규정상 적법하다고 밝힌 사안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것이 현직 법무부 장관을 직전 장관처럼 또다시 낙마 시켜 검찰개혁을 좌초시키려는 불순한 정치공작”이라고 비판했다.

 

매체는 “부패 의혹에 대한 집중 공세로 여론이 악화되어 정부, 여당의 지지율이 떨어지면 법무부 장관이 사퇴하고 공수처 설치나 검찰개혁 등 주요 국정과제까지 흔들린다는 것을 국민의힘은 조국사태에서 학습했다”라며 “바로 그래서 국민의힘은 검찰개혁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선 사람이라면 티끌 하나라도 찾아내서 공격하려 하고 없으면 억지를 부려서라도 정치적 타격을 주려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매체는 “정부, 여당의 검찰개혁에 불만을 가지고 있는 검찰은 국민의힘의 마지막 지탱 점이라고 할 수 있다”라며 “결국 억지 주장으로라도 추미애 장관을 사퇴 시켜 또다시 검찰개혁을 가로막고 정권 재창출의 신호탄을 올리려는 것이 제2의 조국사태를 펼쳐놓은 국민의힘의 목적이라고 할 수 있다”라고 짚었다.

 

이에 매체는 “검찰개혁은 시대적 과제이며 국민의 명령이다”라며 “검찰개혁과 함께 보수적폐청산도 동시에 진행해야 한다는 것이 제2의 조국사태를 보며 찾게 되는 결론이다”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안티박한균 2020/09/24 [21:43] 수정 | 삭제
  • 문죄인 쌍판에 똥칠한 위선적 俗物좌파 4인방?

    조국!
    윤미향!
    박원순!
    추미애!

    가증스러운 두 얼굴의 사나이+가시나이(사투리), 지킬博士+하이드氏!

    ★ 하기야 왕초(오야붕=親分) 수준이 똘마니(꼬붕=子分) 수준 아닌개벼? ㅎㅎ

    --------------------------------------------------------------------------------------------------------------------------------

    “지금껏 남조선의 집권여당이 높은 지지률(율)을 유지해올 수 있었던 것은 민심이 그들에게 《그래도 보다는 낫겠지》하는 기대감을 품고 있었기 때문이였다. 그런데 여기에 자만도취된 집권세력이 민심의 지향과 요구를 모두 줴버리고 반인민적이며 반민족적인 정책에만 매여달리고 있으니 이런 정치세력을 어느 누가 좋다고 계속 지지해주겠는가. 더불어민주당이 초불민심의 기대를 헌신짝처럼 줴버리고 력대 보수《정권》들과 다름없이 시대착오적인 친미굴종과 동족대결 정책을 답습한 것은 물론 당리당략에만 몰두하고 안일과 부패에 빠져 경제위기와 민생악화를 몰아왔으니 민심의 배척을 받는 것은 너무나도 응당하다.” (메아리) 2020-08-26

    ★ 민주당이나 국힘당이나 그놈이 그년의 썩어빠진 有産者 붕당! ㅎㅎ
  • 안티박한균 2020/09/24 [21:39] 수정 | 삭제
  • 조국+추미애가 법무부장관 자격+자질이 된다고 생각하냐?
    검찰개혁의 적임자라고 생각하냐? ㅉㅉ
  • 안티박한균 2020/09/23 [22:18] 수정 | 삭제
  • 자주시보는 대깨문 어용매체!
    故 이창기는 광신노빠!
    문죄인은 노구라 아바타!

    --------------------------------------------------------------------------------------------------------------------------------

    “(조국 사태에 대하여) 여당 대표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국민 여러분께 매우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국민 특히 청년들이 느꼈을 불공정에 대한 상대적 박탈감, 좌절감을 깊이 있게 헤아리지 못했다.” (이해찬)

    “조국 전 장관의 문제는 그를 장관으로 지명한 취지와는 상관없이 결과적으로 많은 국민들에 갈등을 주고 분열하게 한 것은 정말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고, 다시 한번 사과 말씀을 드린다.” (문재인)

    --------------------------------------------------------------------------------------------------------------------------------

    “추미애 보좌관의 진퇴양난 딜레마?”

    추미애가 시켰다고 할 수도 없고
    서재휘가 부탁했다고 할 수도 없고
    스스로 알아서 전화했다고 할 수도 없고
    어찌 하오리까? ㅎㅎ

    -------------------------------------------------------------

    추미애의 보좌관이 아들(徐一兵)의 부탁을 받고 여당대표 몰래 군부대에 전화했을까요?
    한명숙의 보좌관이 국무총리 몰래 3억원 받아 韓哥 여동생에게 전세자금 1억원을 빌려주었을까요?
    2년 징역 살았던 한명숙은 과연 명예회복을 할까요? ㅎㅎ
추미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