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미국식 표현의 자유?

“미국은 대기업이 표현 자유 통제”

백남주 객원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08:33]

이게 미국식 표현의 자유?

“미국은 대기업이 표현 자유 통제”

백남주 객원기자 | 입력 : 2021/01/14 [08:33]

▲ 트위터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을 영구적으로 정지하는 조치를 취했다. (사진 :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화면 캡쳐)  © 편집국

 

그동안 다른 국가를 향해 ‘표현의 자유’를 침해한다며 정치·외교적 압력을 가해오던 미국이 ‘표현의 자유’ 문제로 비판의 도마에 올랐다. 

 

트위터는 앞서 지난 6일(현지시간) 트럼프 지지자들의 미 의회 점거 이후 12시간 동안 트럼프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을 일시 정지한 데 이어 8일 ‘추가 선동 위험성’을 이유로 트럼프 대통령의 계정을 영구 정지시켰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스냅챗, 트위치 역시 트럼프 대통령의 계정을 무기한 정지했다.

 

이를 두고 세계 곳곳에서 “미국은 민간기업이 표현의 자유를 통제한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중국 내에서는 이번 사태를 두고 조롱 섞인 반응이 나오고 있다.  

 

<환구시보> 후시진 총편집장은 “중국은 오랜 기간 동안 언론의 자유는 어느 정도 제약을 받는다는 사실을 시인했다”며 “미국은 이 같은 중국의 행보를 비판해왔지만, 지금은 미국이 본색을 드러내고 있다. 그들은 자신들의 사회가 언론의 자유에 제약을 가한다는 사실을 인정했다”고 주장했다.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중국 내 유명 블로거인 런이도 “트위터의 트럼프 대통령 계정 영구 정지 조치는 대기업과 자본가에 의해 (표현의 자유가) 통제되는 미국의 현실을 잘 보여주는 예”라고 비판했다. 

 

슈테판 자이베르트 독일 정부 대변인도 이번 사태에 대해 “언론의 자유와 같은 권리는 법에 의해 제한될 수는 있지만 기업이 이를 결정해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자이베르트 대변인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도 트럼프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 영구정지에 대해 “문제가 있다”고 보고 있다고 전했다.

 

클레망 본 프랑스 외교부 유럽담당 국무장관도 <블룸버그TV>와의 인터뷰에서 “민간기업이 이와 같은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것을 보고 충격받았다”며 “대형 온라인 플랫폼에 대한 공개적인 규제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도 “페이스북의 입장은 매우 오만한 것”이라며 “소셜미디어 업체들이 임의로 사용자 계정을 정지한 것은 기본권 침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 그 어떤 넘, 한국청년/ 2021/01/15 [09:33] 수정 | 삭제
  • ▶ 어떤 넘이, 자주시보는 언론답게 있는 사실을 그대로 보도하는데 뭔 트럼프를 옹호한다며 지랄을 떨고 있다.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트위터가 트럼프 대가리를 모두 지우지 않고 대가리나 모가지를 반쯤 잘라서 계속 걸어두었으면 하는 것이다. 그래야 트럼프가 그렇게 골로 간 사유에 대해 후세대에서도 더 많이 알려고 할 것이다. 트위터의 조치는 트럼프를 리얼리티 쇼에서 끌어내린 것이고, 트럼프에게는 사형선고와 같은 조치다.

    ▶ 한국청년이라는 그 어떤 넘은 트위터에 있는 대가리를 위로 당겨 올려 아랫도리가 나타나면 내려서 거시기를 반쯤 자른 채 트위터에 걸어두면 적당한 계산이 되겠다. 아무튼, 트럼프는 트위터를 사용하지 못해 며칠간 미치고 펄쩍 뛰다가 수면제를 처먹고 조금씩 안정을 찾아가고 있는데 손가락이 심히 떨리고 눈까리까지 떨려 곧 시력도 잃을 것으로 보인다. 섹스 중독, 마약 중독이나 트위터 중독은 모두 같다. 트위터 등의 조치로 트럼프는 이제 연출가가 아닌 구경꾼으로 전락했다.

    ▶ 역지사지는 연출가와 구경꾼 양면을 이해하는 일이다. 재미있다고 연출가 노릇만 하면서 시건방을 떨고 구경꾼을 무시하면 이렇게 골로 가는 게 세상사다. 사람들은 바이든과 그 참모를 쳐다보려 하지 이미 꺼진 트럼프와 그 일당을 쳐다보려 하지 않는다. 악마의 눈과 피부를 가진 종자, 그런 악마를 위해 부역한 꼬봉을 다시 보려는 사람은 없다. 모든 인류는 온화한 표정과 표현을 좋아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