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기자회견을 막고 있는가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1:27]

누가 기자회견을 막고 있는가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1/04/05 [11:27]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2005년 서울 내곡동 땅 측량 입회 후 자신의 식당에 들렀다고 주장했던 생태탕집 주인 아들 ㄱ 씨가 5일 예정한 기자회견을 돌연 보류했다. 

 

ㄱ 씨는 당초 이날 오전 서울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 후보가 2005년 식당을 방문했을 당시 정황을 공개할 계획이었다가 갑자기 일정을 변경한 것이다.

 

이번 기자회견을 주관한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ㄱ 씨가) 원래 어제까지 하려고 했는데 도저히 무서워서 할 수가 없다고 오늘 오전 연락을 줬다”라고 밝혔다. 이어 기자회견은 보류된 것이지 취소된 것이 아니라고 덧붙였다.

 

지난 2일 ㄱ 씨의 어머니는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오 후보가 내곡동 땅 측량 입회 의혹이 제기된 2005년 당시 측량 후 식사를 했다고 증언했다. ㄱ 씨는 당시 오 후보에 대해 “반듯하게 하얀 면바지에 신발이 캐주얼 로퍼. 상당히 멋진 구두였다. 페라가모”라고 더 구체적으로 증언했다.

 

이번 서울시장 선거에서 오 후보의 내곡동 땅 관련한 의혹은 중요한 쟁점이었다. 오 후보는 정계 은퇴까지 하겠다며 배수진을 치고 있다. 이 상황에서 ㄱ 씨의 구체적인 증언과 자료까지 나온다면 오 후보는 더욱 난감한 상황에 처하게 될 수도 있었다.

 

이 증언 이후 ㄱ 씨는 압박을 많이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안 소장은 “조수진 의원이 ‘생떼탕’이라고 우기고 국회의원들이 나서서 공격하는데 평범한 사람들이 얼마나 힘들겠냐”라며 “(ㄱ 씨의) 지인들도 오세훈이 되면 어쩌려고 그러느냐며 걱정을 많이 하나 보다”라며 ㄱ 씨의 심정을 대신 전달했다.

 

또한 오 후보는 지난 30일 TV 토론에서 박영선 후보에게 내곡동 땅 의혹과 관련해 “분명히 책임을 묻고 수사기관에 의뢰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국민은 ㄱ 씨가 급작스럽게 기자회견 보류를 하게 된 배경에 국민의힘이 있지 않겠냐며 의혹의 눈길을 보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먼지와 쓰레기는 구분해야 2021/04/06 [07:04] 수정 | 삭제
  • 털면 먼지 나는 게 인간사다. 민주당이 좀 잘못한다고 군부 독재 정권의 쓰레기 후예가 득세하는 어리석음을 범할 순 없다. 피와 땀으로 발전한 한국 사회가 다시 미얀마처럼 군부의 총칼에 쓰러진다면 생각만 해도 끔찍하다. 5·16, 5·18, 10·26, 12·12 사태는 모두 군부가 나서 설치면서 수십 년간 한국 사회를 어둠으로 몰아간 사건이고 아무리 청소해도 그 후예가 살아서 오늘날 재기를 꿈꾸며 때만 되면 주둥아리나 손발에 밀가루 반죽을 바르고 나타난다. 이런 늑대 무리를 잘 분별해야 하며 굶주린 늑대는 아래 댓글처럼 사람도 씹어 먹으니 조심해야 한다. 식인 늑대 무리를 인간 사회에서 제거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투표뿐이다.
  • 전쟁이필요하지 2021/04/05 [17:55] 수정 | 삭제
  • 대한미국위정자들소수빼고모조리도륙대상...
  • 참나 2021/04/05 [13:57] 수정 | 삭제
  • 민주당이 저지른 추악한 짓을 국민들은 알고 있다.... 잊지말자, 박원순,오거돈그리고 날강도 부동산 투기꾼.....!!! 민주당은 거짓선동과 허위날조로 온세상을 혹세무민하고 있다... 이런 민주당의 수작질과 기만극에 속지말자...!!! 성추행당 민주당, 허위날조당 민주당, 거짓선동당 민주당 .....! 잊지말자, 민주당 ! 심판하자 민주당 ! 끝장내자, 민주당 !
  • 어쩌겄냐 2021/04/05 [13:35] 수정 | 삭제
  • 민주당이 쓰레기는 맞지만 군부 독재 정권의 후예가 득세하게 둘 수는 없지
  • 조까조까라고 2021/04/05 [12:05] 수정 | 삭제
  • 아무리 개소리지랄염병해봐야 박영선년은 안찍어 민주당개새키들은 대가를 치러야해 문재인이새키는 반드시 망해야돼 이번 선거의 의미는 민주당응징 그이상도 이하도 아냐 민주당만 망하게할수 있으면 개한마리가 나와서 찍어달라고 해도 난 그걸 찍을거야 박영선이년은 죽는한이 있어도 안찍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