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북한, 평양 순안 일대에서 발사체 발사”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3/16 [11:21]

합참 “북한, 평양 순안 일대에서 발사체 발사”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2/03/16 [11:21]

합동참모본부(합참)가 16일 북한이 오전 9시 30분께 평양 순안 일대에서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한미 정보당국이 추가 분석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미 당국은 이번 주에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발사할 것이라며 북한의 동향을 감시해왔다.

 

합참은 고도 20km 이하에서 공중 폭발한 것으로 추정했다. 이어 “상승하는 고도까지 이르지 못하고 실패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추가)분석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합참은 발사 장소 등으로 미뤄 이번에도 신형 ICBM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북한은 지난 2월 27일과 3월 5일 정찰위성 개발에 따른 중요 시험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당시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도 평양 순안 일대에서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서 오늘(16일)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도 정찰위성 개발에 따른 시험일 것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