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조성희 작가, "신혜선 좋은 배우라는 믿음 만퍼센트. 양세종은 굉장히 똑똑한 배우”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10:03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의 만남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성희 작가가 신혜선-양세종을 향해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제작 본팩토리)(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 분)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분),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특히 ‘서른이지만’은 지난 2015년 공전의 히트를 친 로코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3년만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대해 조성희 작가는 “오랜만에 하는 작품이라 걱정도 많지만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이어 조성희 작가는 주연배우에 대해서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극중 우서리 역을 맡은 신혜선에 대해 “어떤 캐릭터를 맡아도 그 인물처럼 보이게 연기해내는 좋은 배우란 믿음이 백 퍼센트를 넘어 만 퍼센트 정도 있었다. 사실 기획 단계부터 서리 역을 혜선 씨에게 제안하고 싶었는데 그 사이 ‘황금빛 내 인생’으로 워낙 국민적 인기를 얻고, 많은 곳에서 혜선 씨와 작업하고 싶어한다는 걸 알고 있던 터라 ‘혹시 제안했을 때 안 한다고 하면 어떡하지’ 혼자 엄청 조마조마했다”며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실제로 조성희 작가와 신혜선은 ‘고교 처세왕’, ‘그녀는 예뻤다’ 이후 3번째 호흡. 이에 대해 “‘고교 처세왕’ 때 신인인데도 힘을 쫙 빼고 담백하게 연기하는 게 너무 좋았기 때문에 ‘그녀는 예뻤다’ 때도 무조건 같이 작업하고 싶었다. 그래서 당시 감독님께 꼭 같이하고 싶은 좋은 배우가 있다고 말씀드리고 혜선씨 쪽에 출연을 제안했었다”며 흥미진진한 비화를 꺼내 놓기도 했다.

양세종(공우진 역)에 대해서는 “양세종씨는 굉장히 궁금한 배우였다. ‘듀얼’에서 처음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떻게 저 나이에 저런 감정과 저런 눈빛을 보여줄 수 있는지 신기하기까지 했다. 첫 미팅 때 또 한 번 놀랐었다. 간단히 인사만 나누는 자리였는데도 스치듯 하는 말들에서 대본 속 의도와 캐릭터를 이미 너무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는 게 느껴졌다. 속으로 ‘굉장히 똑똑한 배우구나!’ 란 생각을 수없이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가 생각한 우진과 너무 닮아있어 꼭 함께하고 싶었는데 기꺼이 우진으로 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유찬’ 역의 안효섭 캐스팅에 대해서도 “극중 찬이는 멘탈이 굉장히 건강하고 결이 예쁜 소년이다. 그래서 배우 자체가 그런 느낌을 가진 분이면 좋겠다는 바람이 컸다. 안효섭씨를 만났을 때 찬이가 가진 그 건강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느낌이 참 좋았다. 건강하고 결이 선한 사람이란 인상을 강하게 받았고,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드는 에너지가 찬이와 닮았다고 생각해 꼭 함께 하고 싶었다”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성희 작가는 조수원 감독과의 첫 협업에 대해서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조수원 감독님 특유의 청량한 연출 분위기를 좋아한다.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내 머릿속에만 있던 이야기들을 어떻게 멋지게 구현해주실지 기대된다”면서 “내가 갖지 못한 부분을 배우고 상호보완 해 좋은 시너지가 났으면 좋겠다”고 전해 ‘믿보작감’의 찰진 호흡을 기대케 했다.

끝으로 조성희 작가는 ‘서른이지만’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시청 포인트를 직접 제시했다. 그는 “시청자 분들께서 ‘작은 것들이 같는 큰 힘에 대한 이야기’에 공감 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곳곳에 숨어있는 미스터리 요소들도 많다. 그 수수께끼들이 어떻게 풀려 가는지 어떤 연결고리들을 갖고 있는지도 흥미롭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서른이지만’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


전체 122863 현재페이지 1 / 409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2863 2018년 구례군 의용소방대 기술경연 및 한마음대회 개최 조기영 2018.11.14
122862 광주제대군인지원센터, 제대군인 재취업을 위한 경비지도사 과정 수료 김유미 2018.11.14
122861 김기두, ‘백일의 낭군님’ 이어 ‘신의 퀴즈:리부트’까지 쉼 없는 행보로 눈길 김병화 2018.11.14
122860 ‘나쁜형사’ 신하균, 단 한 컷만으로도 임팩트 甲! 단 15초만으로 시선 올킬! 김병화 2018.11.14
122859 '뷰티 인사이드' 이태리. 이민기의 특급 조력자 마이웨이 ‘정비서’로 환상호흡. 인기 UP↑ 김병화 2018.11.14
122858 충남 지적측량 ‘전국 1위’ 올랐다 김병화 2018.11.14
122857 '일억개의 별' 서인국, 절벽 위 '충격 눈빛' 포착! 무슨 일? 김병화 2018.11.14
122856 '해투4' 황민현, “박서준 팬에게 선물 받아” 잘생김도 똑 닮은 황민현-박서준! '훈훈' 김병화 2018.11.14
122855 ‘한집 살림’, 연예계 대표 ‘독거아재’ 김준호 합류! 21일(수) 첫 방송! 기대 UP! 김병화 2018.11.14
122854 ‘왜그래 풍상씨’ 신동미 필두 송종호-최성재-기은세-김지영-김기리, 독보적 존재감 빛낸다! 캐스팅 확정! 김병화 2018.11.14
122853 동두천시의회 김운호 의원, 빈집(공가)정비 조례안 발의 김병화 2018.11.14
122852 동두천시, 2018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완료 김병화 2018.11.14
122851 동두천시 고액체납자 가택수색 실시 김병화 2018.11.14
122850 동두천시 시립도서관, 하반기 문화교실 수업 호응 속에 마무리 김병화 2018.11.14
122849 동두천 솔잎회, 생연1동 저소득 노인 가구에 사랑의 연탄 기증 김병화 2018.11.14
122848 동두천 세코닉스,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손길 김병화 2018.11.14
122847 동두천시 송내동 착한식당 박원명 초밥, 관내 홀몸 어르신 식사 대접 김병화 2018.11.14
122846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밑반찬 만들기 김병화 2018.11.14
122845 동두천시 소요동, 사례관리 대상자 체납된 가스비 및 건강보험료 지원 김병화 2018.11.14
122844 동두천시 송내동 방위협의회 월례회의 개최 김병화 2018.11.14
122843 동두천시 소요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 조사 실시 김병화 2018.11.14
122842 동두천시 송내동, 맞춤형 복지서비스 지원을 위한 사례회의 개최 김병화 2018.11.14
122841 아산시, 모든 시민 대상 “시민자전거보험”가입 운영 중 김병화 2018.11.14
122840 아산시, 13일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드론 시연회 개최 김병화 2018.11.14
122839 아산시 온양1동, 2019년 제13기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공개모집 김병화 2018.11.14
122838 한국정리수납전문가협회 충청지부, 재능기부로 정리수납 김병화 2018.11.14
122837 아산시 88자율방범대,‘깨끗한 온양3동 만들기’클린하우스 환경정화 봉사 김병화 2018.11.14
122836 의왕시, 쉽게 배우고 나누는 평생학습, 의왕인생대학에서 배워요! 김병화 2018.11.14
122835 의왕시, 개그맨 이용식과 함께하는 11월 의왕아카데미 김병화 2018.11.14
122834 의왕시, 수능 끝! 이제 레일바이크 타고 달려볼까? 김병화 2018.11.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0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