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死자 송승헌, 고아라 능력 알았다!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7.10.22 15:16


OCN 오리지널 ‘블랙’ 송승헌이 고아라의 특별한 능력을 알아차렸다. 이에 지난 22일(토) 방송된 '블랙' 3회는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가구 시청률 기준 평균 4.4%, 최고 5.1%로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채널의 주요 타겟인 2549 남녀 시청층에서도 평균 4.3%, 최고 4.9%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많은 관심을 받은 것.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가구, OCN+수퍼액션 합산 기준 / 참고 only OCN 기준 :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4% 최고 4.7%, 2549타깃 평균 4%, 최고 4.6%로 지상파 포함 전채널 동시간대 1위)

지난 21일 방송된 OCN 오리지널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고재현, 제작 아이윌미디어) 3회분에서는 일 잘하기로 소문난 엘리트 死(사)자 블랙(송승헌)이 형사 한무강의 몸을 빌릴 수밖에 없었던 사연이 드러났다. 또한, 블랙은 죽음을 예측하는 강하람(고아라)의 특별한 능력을 알게 되자 “내 옆에 딱 붙어있어. 지금부터 내 눈이 되어줘야겠어”라고 제안, 드디어 뭉친 블랙과 하람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자살자 출신이 아닌 모태 저승사자로, 업계에서도 일 잘하고 차갑기로 소문난 블랙(송승헌). 하지만 한 달 전, 하람이 예측했던 대로 대교에서 뛰어내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제수동(박두식)이 파트너로 배정된 후, 블랙의 무결점 커리어에 위기가 닥쳤다. 인간 시절의 기억과 모습을 그대로 가진 자살자 출신의 저승사자 수동이 홀로 영혼을 수거해오라는 블랙의 지시를 어긴 채 도망쳐버린 것.

수동을 찾지 못하면 파트너 관리 소홀로 도망 사자나 도망 원혼들을 잡는 천계 조직 ‘귀찰대’의 개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인간 세계를 뒤지던 블랙. 때마침 인질극에 휘말려 총상을 입은 무강을 발견했고 “제수동 벌써 인간 몸으로 토낀 게 확실해. 그놈 잡으려면 나한테도 인간의 몸이 필요하고 형사 신분이라면 더더욱 유리하겠지”라며 무강의 몸에 들어갔다. 인간 몸에 들어간 도망 사자를 강제로 빼내려면 머리에 구멍을 내야 하는데, 총을 사용하는 게 가장 깔끔한 방법이기 때문. 지난 2회에서 죽다 살아난 무강이 180도 바뀐 이유가 단숨에 설명되는 대목이기도 했다.

동료 사자 No.007(조재윤)과 No.416(이규복)에게 무강의 영혼을 잘 가둬두라고 시킨 블랙은 “인간한테 니 존재를 들키면 그땐 정말 감당 안 된다”며 “제발 제수동 찾을 때까지 그 몸 주인인 것처럼, 형사인 척하라”는 No.007의 조언대로 보험 회사 직원 한진숙(배정화) 살인 사건을 해결할 수 있는 중요 단서들을 던지며 놀라운 활약을 펼쳤다. 다만 “허구한 날 인간들 시체 보는 게 일”이지만, 아직 인간 세계와 무강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블랙은 육안으로 가늠하기 힘든 사망 추정 시간까지 맞추며 동료 형사들을 당황케 했지만 말이다.

그리고 마침내 한무강이라는 이름으로 형사 노릇 하랴, 死자로서 도망친 파트너 수동을 찾으랴 정신없던 블랙은 최고의 방법을 찾아냈다. 인간 몸으로 들어간 도망친 파트너 수동을 잡기 위해 죽음의 그림자를 볼 수 있는 하람을 찾아가 “너 아직도 쭌이, 한무강. 그러니까 다시 말해서 나 좋아하지?”라며 자신 있게 “그럼 내 옆에 딱 붙어있어. 내 껌딱지 하라고. 지금부터 내 눈이 되어줘야겠어”라고 말한 것.

과연 블랙은 제 계획대로 하람의 능력을 이용, 제수동을 찾을 수 있을까. 블랙이 무강의 몸을 빌릴 수밖에 없었던 사연이 드러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나간 ‘블랙’.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 중이다. 오늘(22일) 밤 10시 20분, OCN 제4회 방송.

사진제공 = ‘블랙’ 방송 화면 캡쳐


전체 98395 현재페이지 1 / 328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98395 모란차량사업소 불우이웃돕기 성금 전달 정경순 2017.11.21
98394 세븐틴 우지 팬연합, 포항 이재민 돕기 기부행렬에 동참 김병화 2017.11.21
98393 인제소방서, 인제남초 한국 119소년단 화재예방 캠페인 실시 전재희 2017.11.21
98392 종영 D-day, SBS '사랑의 온도'가 사랑받을 수 있었던 이유 김병화 2017.11.21
98391 인제소방서, 하반기 전술훈련펑가 실시 전재희 2017.11.21
98390 동두천시 동양대 동두천캠퍼, 스 동서 연결교량(창말교) 21일 개통 김병화 2017.11.21
98389 의왕시, 대한민국 공감브랜드‘지역발전 부문’대상 수상 김병화 2017.11.21
98388 비점오염 저감 빗물정원 만들기 포항녹색소비자연대 2017.11.21
98387 강기영 & 황승언, 색다른 연기 변신 도전! 김병화 2017.11.21
98386 서서갈비전문점 ‘육장갈비’, 다양한 메뉴라인으로 모든 고객층 공략... 수익성 UP 이소영 2017.11.21
98385 노을 강균성, 윤종신 ‘좋니’ 흉내부터 정우성 표정 모사까지! 대박! 김병화 2017.11.21
98384 낙원악기상가 중고악기 기부캠페인, 서울 전 지역 학생들 참여한다 김유진 2017.11.21
98383 순천소방서, 연향119안전센터 풍덕초등학교 1일 명예교사 및 직업체험 실시! 이학용 2017.11.21
98382 ‘의문의 일승’ 3차 티저, 윤균상의 강렬 액션 “끝까지 살아야 한다” 김병화 2017.11.21
98381 동두천시, 2017년 지역아동센터 종사자 경제교육 실시 변승현 2017.11.21
98380 동두천시, 이웃사랑과 정성이 담긴 김장김치 전달 김병화 2017.11.21
98379 한국홈쇼핑상품공급자협회,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와 영상콘텐츠 제작지원 협약 체결 최자웅 2017.11.21
98378 동두천시 복돈이야 장동숙 대표, 홀몸노인 중식봉사 실천 김병화 2017.11.21
98377 동두천시 솔잎회, 송내동 저소득가구에 “사랑의 연탄 나눔” 김병화 2017.11.21
98376 동두천시 어르신들, 로컬드림 봉사회와 따뜻한 겨울 나세요 김병화 2017.11.21
98375 동두천시 상패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연탄으로 전하는 사랑 김병화 2017.11.21
98374 부천시, ‘고령친화도시 조성’ 선언 김병화 2017.11.21
98373 써트온, 코인링크를 통해 HCASH 국내 최초상장, 하반기 최대 ICO 공동참여 최자웅 2017.11.21
98372 부천시 AtoZ 지원시스템, 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김병화 2017.11.21
98371 문화특별시 부천, 문화 태풍으로‘들썩들썩’ 김병화 2017.11.21
98370 부천시, 경로당 어르신 대상 의약품 안전관리 교육 김병화 2017.11.21
98369 의왕시, 유니버설 디자인 도시로 도약 꿈꾼다! 김병화 2017.11.21
98368 의왕고, 불우이웃돕기 함께 동참해요! 김병화 2017.11.21
98367 의왕시청소년수련관, 수험생 위한 힐링 이벤트 연다 김병화 2017.11.21
98366 의왕시의회, 제242회 정례회 개회 김병화 2017.11.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