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死자 송승헌, 고아라 능력 알았다!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7.10.22 15:16


OCN 오리지널 ‘블랙’ 송승헌이 고아라의 특별한 능력을 알아차렸다. 이에 지난 22일(토) 방송된 '블랙' 3회는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가구 시청률 기준 평균 4.4%, 최고 5.1%로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채널의 주요 타겟인 2549 남녀 시청층에서도 평균 4.3%, 최고 4.9%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많은 관심을 받은 것.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가구, OCN+수퍼액션 합산 기준 / 참고 only OCN 기준 :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4% 최고 4.7%, 2549타깃 평균 4%, 최고 4.6%로 지상파 포함 전채널 동시간대 1위)

지난 21일 방송된 OCN 오리지널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고재현, 제작 아이윌미디어) 3회분에서는 일 잘하기로 소문난 엘리트 死(사)자 블랙(송승헌)이 형사 한무강의 몸을 빌릴 수밖에 없었던 사연이 드러났다. 또한, 블랙은 죽음을 예측하는 강하람(고아라)의 특별한 능력을 알게 되자 “내 옆에 딱 붙어있어. 지금부터 내 눈이 되어줘야겠어”라고 제안, 드디어 뭉친 블랙과 하람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자살자 출신이 아닌 모태 저승사자로, 업계에서도 일 잘하고 차갑기로 소문난 블랙(송승헌). 하지만 한 달 전, 하람이 예측했던 대로 대교에서 뛰어내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제수동(박두식)이 파트너로 배정된 후, 블랙의 무결점 커리어에 위기가 닥쳤다. 인간 시절의 기억과 모습을 그대로 가진 자살자 출신의 저승사자 수동이 홀로 영혼을 수거해오라는 블랙의 지시를 어긴 채 도망쳐버린 것.

수동을 찾지 못하면 파트너 관리 소홀로 도망 사자나 도망 원혼들을 잡는 천계 조직 ‘귀찰대’의 개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인간 세계를 뒤지던 블랙. 때마침 인질극에 휘말려 총상을 입은 무강을 발견했고 “제수동 벌써 인간 몸으로 토낀 게 확실해. 그놈 잡으려면 나한테도 인간의 몸이 필요하고 형사 신분이라면 더더욱 유리하겠지”라며 무강의 몸에 들어갔다. 인간 몸에 들어간 도망 사자를 강제로 빼내려면 머리에 구멍을 내야 하는데, 총을 사용하는 게 가장 깔끔한 방법이기 때문. 지난 2회에서 죽다 살아난 무강이 180도 바뀐 이유가 단숨에 설명되는 대목이기도 했다.

동료 사자 No.007(조재윤)과 No.416(이규복)에게 무강의 영혼을 잘 가둬두라고 시킨 블랙은 “인간한테 니 존재를 들키면 그땐 정말 감당 안 된다”며 “제발 제수동 찾을 때까지 그 몸 주인인 것처럼, 형사인 척하라”는 No.007의 조언대로 보험 회사 직원 한진숙(배정화) 살인 사건을 해결할 수 있는 중요 단서들을 던지며 놀라운 활약을 펼쳤다. 다만 “허구한 날 인간들 시체 보는 게 일”이지만, 아직 인간 세계와 무강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블랙은 육안으로 가늠하기 힘든 사망 추정 시간까지 맞추며 동료 형사들을 당황케 했지만 말이다.

그리고 마침내 한무강이라는 이름으로 형사 노릇 하랴, 死자로서 도망친 파트너 수동을 찾으랴 정신없던 블랙은 최고의 방법을 찾아냈다. 인간 몸으로 들어간 도망친 파트너 수동을 잡기 위해 죽음의 그림자를 볼 수 있는 하람을 찾아가 “너 아직도 쭌이, 한무강. 그러니까 다시 말해서 나 좋아하지?”라며 자신 있게 “그럼 내 옆에 딱 붙어있어. 내 껌딱지 하라고. 지금부터 내 눈이 되어줘야겠어”라고 말한 것.

과연 블랙은 제 계획대로 하람의 능력을 이용, 제수동을 찾을 수 있을까. 블랙이 무강의 몸을 빌릴 수밖에 없었던 사연이 드러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나간 ‘블랙’.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 중이다. 오늘(22일) 밤 10시 20분, OCN 제4회 방송.

사진제공 = ‘블랙’ 방송 화면 캡쳐


전체 124975 현재페이지 1 / 416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4975 동두천시 송내동 주민자치위원회, 월례회의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74 동두천시 중앙동 원터부대찌개, 저소득 가구에 사랑의 부대찌개 전달 김정화 2018.12.14
124973 동두천시 무심정사, 소요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웃돕기 쌀 기탁 김정화 2018.12.14
124972 동두천시 생연1동 주민자치위원회, ‘사랑의 이미용봉사’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71 동두천시 생연2동, 2018년 하반기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강사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70 동두천시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맛있는 끼니’지원 김정화 2018.12.14
124969 동두천시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자체 교육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68 농협중앙회 동두천시지부·경기검사국, 제2회 전국동시 조합장 선거 공명선거 지도 김정화 2018.12.14
124967 고양시, 시민 궁금증 해소 위한 ‘신속 행정’ 눈길 김정화 2018.12.14
124966 고양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 성료 김정화 2018.12.14
124965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장애인과 함께 겨울낭만여행 떠나다 김정화 2018.12.14
124964 안산시, 노사민정협력 활성화사업 대상 수상 김정화 2018.12.14
124963 안산시, 정책은 시민이 직접 설계한다 김정화 2018.12.14
124962 안산시, 사동복지센터 개관 김정화 2018.12.14
124961 안산시 하반기 세외수입체납액 29억원 정리 김정화 2018.12.14
124960 안산시, 고시원 안전점검 전수조사 김정화 2018.12.14
124959 [기고]겨울철 산행의 안전수칙(순천소방서 구조대) 서성철 2018.12.14
124958 순천소방서, 리틀엔젤 어린이집 소소심 및 소방안전교육 실시 최동림 2018.12.14
124957 화순 능주119안전센터, 능주전통시장 주변 소방차 길터주기 훈련실시 박종표 2018.12.14
124956 동두천시꿈나무정보도서관, 이번 방학엔 도서관에서 책과 함께 겨울나기~! 김정화 2018.12.14
124955 동두천시 송내동 맞춤형복지팀, 전철역 주차장 차량 노숙인 위기 해결 김정화 2018.12.14
124954 동두천시 생연1동 행정복지센터, 공공기관 합동 소방훈련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53 동두천무궁화라이온스클럽, 따뜻한 겨울나기 선행 김정화 2018.12.14
124952 동두천시 ‘이사모’, 온정의 손길 김정화 2018.12.14
124951 [기고]블랙아이스 위험 및 대처방법(순천소방서 구조대) 서성철 2018.12.14
124950 동두천시 중앙동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복지지킴이’ 발대식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49 동두천시 생연1동 통장협의회, 2019∼2020년을 이끌어갈 통장협의회장 선출 김정화 2018.12.14
124948 동두천시 생연2동 새마을협의회, 회장 이·취임식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47 동두천시 소요동 사회단체협의회, 연말연시 방한용품 선물 박스 제작 김정화 2018.12.14
124946 동두천시 생연1동, 내부사례회의 통해 맞춤형 복지 서비스점검 및 지원 논의 김정화 2018.12.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