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111은 구더기 밥 2018/06/13 [02:06]

    수정 삭제

    위 합의문에 대해 미국 공화당은 그런대로 나은데 민주당은 개차반이구먼.
    공화당의 미치 매코널(켄터키) 상원 원내대표는 12일 상원 연설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합의를 지지한다"며 환영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도 "북한이 합의를 따르지 않는다면 '최대한의 압박' 정책으로 되돌아갈 준비를 해야 한다"

    ▶ 최대한 압박정책을 펼 수 있을지 수천만 명의 미국인 초상을 치러야 할지 알고 씨버리나?

    반면 민주당 측은 일제히 비판했다.

    낸시 펠로시(캘리포니아) 하원 원내대표도 성명에서 "김정은 위원장은 비핵화와 (핵무기) 비확산에 대해 분명하고 포괄적인 경로에 다가서지 않았다. 비핵화 약속은 모호했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에게 양보했다. 뚜렷한 합의가 없는 상황에서 서둘러 공동합의문을 발표함으로써 북한의 위상이 미국과 같은 수준으로 높아졌다"

    ▶ 비핵화 약속이 모호해 보이면 그 생각이 틀리지 않도록 모호하게 해 줄게. 조선이나 미국이나 한국이나 다 평등하고 현재 미국의 위상이란 건 세계 최고 빚쟁이고 네넘 봉급도 한국 등 여러 나라가 미국 국채를 매입해줘서 지급하는 것이니 그리 알거라. 나랏빚이 없는 조선을 보고 트럼프가 얼마나 부러워했는지 화면을 보고도 모르겠냐? 트럼프가 네넘 통구이 되지 않게 하고 먹여 살리려고 노년의 나이에 태평양을 건너왔으니 고맙게 생각하고 배부른 소리 작작하거라.

    브라이언 샤츠(하와이) 상원의원은 트윗을 통해 "이건 미국의 리더십을 포기한 것"이라며 "그저 당혹스러울 뿐이다"
    ▶ 온 세상에 빚지고 살며 살아남으려고 보복 관세나 벌금을 부과하며 온 세상을 벌집 쑤셔놓은 듯 만들고 그런 거지 소굴에 사는 넘들이 뭔 리더십 타령이야?

    스티브 코언(테네시) 하원의원은 "(김 위원장이) 그렇게도 나라를 사랑해서 국민을 가난하고 노예 상태로 만든 것인가?"
    ▶ 얘는 70층 아파트에 사는 사람을 보고 가난하고 노예라고 말하면 네넘은 구더기처럼 사는 모양이지?
  • 김삿갓 2018/06/13 [08:06]

    수정 삭제

    매국역적 한꺼번에 말살하는 방법
    싱가폴 북.미정상회담을 남북한 온민족,전세계가 축하....허나 홍준표,좃깝재,정규재,이충근,신의한수,김진등 쓰래기들만 반대, 저주한다....한줌도안되는 이 바퀴벌레매국쓰래기들, 쪽집게로 찍어내 펄,펄 끓는 기르통에 처넣어 튀겨죽였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