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봄바람
정미숙 시인
기사입력: 2018/04/06 [21:23]  최종편집: ⓒ 자주시보

 

        봄바람

                      정미숙

 

봄바람

그 봄바람 온다기에

한강다리 건너고보니

 

온세상 용트림으로

한 목소리 되어

“중학생 수학여행 기차타고 백두산 가고 싶어요”

함성

그 함성 하나였다

 

고사리 손으로

청아한 마음열어

한민족역사 바로알기

우리의 소원 통일

수 천 날밤 빌고 빌어

드디어

조국은 하나였다

 

그래 그래

어서가자

철마야 어서가자

긴 어둠 뚫고

희망

또다른 희망 낳으러 가자

희망이 희망을 품고 오지 않느냐

 

금강산 칠보산 백두산

간절히 우릴 부르지 않느냐

 

철마야 어서가자

우선 우리부터 가고보자

봄바람으로

손짓하는 형제들 만나러가자

  

 

 

▲ 백마     © 정미숙

 

▲ 정미숙 

  전남 고흥 출생 

  '시인정신' 추천 등단.

  초당대학교 출강함

   '이카루스의 날개'시집

   시화전(현대아트 갤러리)' 개최 

   광주전남작가회 회원

   민족작가연합 회원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사랑방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