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선, 효순15주기에 부쳐
주권방송
기사입력: 2017/06/13 [13:25]  최종편집: ⓒ 자주시보

 

2002년 6월 13일

 

심미선, 신효순 학생이 미군의 장갑차에 깔려 압사당한 사건이 발생한지 15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아직 잊을 수가 없습니다.

 

잊어서도 안됩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