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김련희씨와 12명 여성종업원사건 박근혜 정권과 똑같은 입장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7/06/25 [18:46]  최종편집: ⓒ 자주시보

 

▲ 6월 14일 기자회견에서 평양시민 김련희씨가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자주시보

 

25일, ‘북 해외식당 종업원 기획탈북 의혹사건’ 해결을 위한 대책회의'는 23일 통일부가 밝힌 ‘평양시민 김련희씨와 북 해외식당 여종업원 북 송환촉구’ 답변에 대한 의견을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먼저 ‘북 해외식당 종업원 기획탈북 의혹사건 해결을 위한 대책회의’(이하 대책회의)와 ‘평양주민 김련희씨 송환촉구모임’(이하 송환모임)은 지난 6월 14일, 청와대 앞에서 6.15공동선언 발표 17주년에 즈음한 송환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진행한 바 있다. 

 

기자회견에서 문재인 정부가 김련희씨와 12명의 여종업원들을 하루속히 송환 할 것을 촉구하였다.

 

그리고 대책회의와 송환모임은 6월 15일, ‘대통령에게 바랍니다’라는 제목의 요구서한을 <국민신문고>를 통해 온라인 민원 접수하였으며, 이에 민원 접수 후 6월 23일, ‘통일부 공동체 기반조성국 정착지원과’로부터 민원 처리결과를 받았다고 밝혔다.

 

먼저, 통일부는 답변에서 “김련희씨와 해외식당 여종업원이 ‘속아서 강제로 끌려왔다’ 는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 김련희씨는 자유의사에 따라 입국하였고 입국 및 정착과 정에서 대한민국에 정착하겠다는 의사를 본인이 수차례 표명한 바 있다. 그리고 북한 해외식당 여종업원 역시 마찬가지로 국내 정착의사를 표명하였으며, 현재 학업 등을 하며 본인들이 원하는 바를 따라 살고 있다는 점을 알려드린다. 다만, 종업원들은 재북 가족의 신변안전을 우려하고 있어 대외적으로 노출되는 것을 원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그러나 대책회의는 ‘통일부의 답변은 지난 박근혜 정권 때와 통일부 입장이 전혀 달라지지 않았으며 똑같은 주장’임을 밝혔다.

 

김련희씨는 본인이 직접 “속아서 억지로 끌려왔다”는 주장을 여러 차례 밝힌 바 있으며 본인의 의사는 “대한민국에 정착하겠다”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본국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으로 돌아가겠다”는 것을 공개적으로 밝히고 있으며 송환을 위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대책회의는 강조했다. 

 

그리고 대책회의는 “북 해외식당 여종업원 ‘집단 탈북’ 사건”은 박근혜 정부 하에 국가정보원이 기획한 사건이라는 의혹을 끊임없이 제기해왔으며 북 당국과 그 가족들은 “유인, 납치극”이라는 주장을 계속하고 있다. 또한 이 사건과 관련하여 제기되고 있는 여러 의혹과 문제들이 지금까지 아무것도 해결되지 않았으며 특히, 12 명의 여종업원들의 신변에 대해 전혀 알려진 바가 없다. 그리고 본인들의 의사를 정확하게 확인하지 못한 채 계속 정부당국의 말만 믿으라고 하는 것은 상식적으로도 납득하기 어렵다” 주장했다. 

 

대책회의는 통일부가 이번 답변에서 밝혔듯이 “김련희씨와 북 해외식당 여종업 원들의 송환문제는 순수하게 기본적 인권과 인도주의 실현 및 통일준비 차원에서 추진할 문제로서, 여기에 어떠한 정치적 고려가 있어서는 안 될 것”이며  또한 정부 당국이 “분단으로 인해 발생한 여러 아픔과 인도적 문제들이 하루빨리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힌 만큼 문재인 정부는 지금 즉시 12명 여종업원들의 신변과 본의의 자유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힐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12명의 여종업원이 북으로 송환을 요구한다면 어떤 정치적 고려 없이, 아무런 조건 없이 하루빨리 송환해야 할 것을 대책회의는 강조했다.

 

특히 문재인 정부는 인도주의적 문제를 지체없이 해결하고 남북관계 개선의 길로 대담하게 나서야 할 것을 대책회의는 주장했다. 

 

한편, 북에서는 6월 23일 민족화해협의회의 공개 질문장을 통해 “강제 랍치되여간 우리 녀성 공민들을 지체없이 돌려보낼 것”을 요구하고 있으며 특히 “남북관계 개선의지를 보여주는 중요한 시금석이 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바른말씀 17/06/25 [19:05]
김연희 씨는 북에 가고싶어 하는대로... 북에 보내면 되겠지만. 그 12명 종업원들은 공개적으로 남한 좋다고 방송서 얘기하면, 북에 남아잇는 가족들은 이제 수용소 행 아니겠냐 ?? 미친 놈들아,, 그래서 그냥 지내는ㄱ 맞다, 북한은 계속 그네들 주장하면서. 가족도 그대로 살게하고.. 그게 서로 해피한거지 이놈들아 수정 삭제
개놈아 17/06/25 [19:16]
위에 똥바른 놈은 정신나간 미친놈이라고 나는 생각한다 너는 도대체 어미개가 나은 개인지 인간이 낳은 개인지 궁금하구나 어찌 인간의 음부에서 빠진 인간으로서는 할 수 없는 천륜을 가로막은 죄를 두둔하고 있으니 반드시 마른 하늘에서 날벼락 맞고 급사 하리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수정 삭제
악귀양놈 17/06/25 [20:09]
문죄인씨 북 종업원과 김련희씨 빨리 돌려보내지 않으면 납치테러단체 국정원과 당신이 공범이라는 증거다 수정 삭제
김삿갓 17/06/25 [22:50]
미국눈치나보고 틀딱들의 색갈공세 겁나서 아무것도 못하는 문재인,어젯말 다르고 오늘말다른 말바꾸는 문재인 ....그가 민족문제 남.북문제 해결할수있으리라 기대하며 또 속아 넘어가는 불쌍한 민초들아....진짜 촛불,횃불항쟁 에 나서자.... 수정 삭제
바른말씀 17/06/25 [22:55]
문재인 대통령 한테... 너네 김정은 한테 쏟는 언어의 반의 반 이라도 존대말을 써봐라.. 썩을 종북 쉐이들아. 수정 삭제
김삿갓 17/06/25 [23:24]
단언컨데 문재인정권 3개월안가서 이명박근혜된다..... 수정 삭제
ㅋㅋㅋ 17/06/26 [00:02]
부모 형재가 있는 고향으로 가겠단다 헛소리 하지 말고 보네라 수정 삭제
밀리칸 17/06/26 [12:35]
병진주뎅이구만...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김련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