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주석, 김정은 위원장에 답전 보내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7/11/02 [11:00]  최종편집: ⓒ 자주시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일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의 축전에 답전을 보냈다. 

 

연합뉴스는 2일 “김정은 동지께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습근평 동지가 1일 답전을 보내왔다.”고 조선중앙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시진핑 주석은 답전에서 “얼마 전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와 위원장 동지가 중국 공산당 제19차 대회가 진행되고 내가 다시금 중국 공산당 총서기로 선거되고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으로 취임한 것과 관련하여 각각 축전을 보내준 데 대하여 나는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를 대표하여, 그리고 나 자신의 이름으로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와 위원장 동지에게 진심으로 되는 사의를 표한다.”고 밝히며 “새로운 정세 하에서 중국 측은 조선 측과 함께 노력하여 두 당, 두 나라 관계가 지속적으로 건전하고 안정적으로 발전하도록 추동함으로써 두 나라 인민들에게 더 훌륭한 행복을 마련하고 지역의 평화와 안정, 공동의 번영을 수호하는데 적극적인 기여를 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선 인민이 김정은 위원장을 수반으로 하는 조선노동당의 영도 밑에 사회주의 건설 위업에서 끊임없이 새로운 성과를 거둘 것을 축원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북의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달 25일 “나는 중국공산당 제19차대회가 원만히 진행되고 당이 당중앙위원회 총서기, 당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으로 선거된데 대하여 진심으로 되는 축하를 보냅니다.”라는 축전을 보낸 바 있다.

 

자주시보 후원확대 운동에 동참 부탁드립니다.

기자는 퍽 늘었는데 점점 정기후원이 줄어들어 후원히 절실한 상황입니다.

애독자 여러분들의 따뜻한 후원격려부탁합니다.

관련 기사 바로 가기 : www.jajusibo.com/sub_read.html?uid=35885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먹이감 놀이 17/11/02 [19:55]
키신저가 권유하는 사바사바 전략이 씨가 먹힐 리가 있겠나? 북한이 없으면 당장 중국 잡아먹으려는 넘들이. 수정 삭제
정신차려! 미국 17/11/03 [13:00]
최근 중국군 전략폭격기 'H-6K'가 사정거리 1천600㎞의 공중발사 순항미사일(ALCM)을 장착하고 괌 주변 미국 방공식별구역(AIDZ)을 드물지 않게 비행하고 있다는구먼.

늙다리 미치광이가 오든지 말았든지 신경 하나도 안 쓰고 괌에 전략폭격기를 날리는 중국의 배짱이 부럽구먼. IS 자살폭탄 전략과 같은 NAFTA 폐기니 한국 FTA 폐기를 씨버리는 넘에게는 정신을 회복하라고 저렇게 확실히 보여줘야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