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수 부대 창설, 이러고도 평화를 말할 수 있나”
편집국
기사입력: 2017/12/02 [01:00]  최종편집: ⓒ 자주시보
▲ 국방부 앞에서 참수부대 창설을 규탄하는 1인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 현장언론 민플러스)     © 편집국

 

121일 한국 육군이 유사시 북 수뇌부를 제거하는 목적의 특수임무여단(참수부대)을 창설했다. 이와 관련해 한반도 긴장과 남북관계 파탄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민중당은 논평을 통해 참수부대 창설은 심각한 적대행위라며 참수부대 창설을 취소할 것을 촉구했다. 민중당은 문재인 정부를 향해 수뇌부 제거 작전부대를 창설하며 남북관계 개선을 말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며 만일 북한이 이 시점에 문재인 제거부대를 만들어 훈련에 들어간다면 관계개선의 의지가 있다고 믿겠는가라고 지적했다.

 

민중당은 비록 남북이 군사적으로 대치하고 있지만 북은 평화통일의 대상이라며 참수 부대의 창설은 북 수뇌부의 목을 자르는 게 아닌 한반도의 허리를 두 동강 내는 작전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진보연대는 용산 국방부 앞에서 참수부대 창설에 항의하는 1인 시위를 진행했다

 

-----------------------------------------------------------------

[논평] 참수 부대 창설, 이러고도 평화를 말할 수 있나.

 

오늘(1)부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을 제거하는 일명 참수 부대인 특수임무여단이 창설된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지난 9월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밝힌 계획이다. 이미 지난 10월 오사마 빈 라덴 참수 작전을 수행한 미 해군 특수부대 네이비실 6팀이 한국에 들어와 훈련을 진행한 바 있다.

 

심각한 적대행위다.

문재인 정부에 남북관계를 개선할 의지가 있기는 한 것인지 묻고 싶다. 문 대통령은 수차례의 연설에서 오직 평화’ ‘전쟁 불가를 언급하며 북을 대화의 장으로 끌고 와야 한다고 강조해왔다. 하지만 수뇌부 제거 작전부대를 창설하며 남북관계 개선을 말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거꾸로 생각해보자. 만일 북한이 이 시점에 문재인 제거부대를 만들어 훈련에 들어간다면 관계개선의 의지가 있다고 믿겠는가.

 

비록 남북이 군사적으로 대치하고 있지만 북은 평화통일의 대상이다. 참수 부대의 창설은 북 수뇌부의 목을 자르는 게 아닌 한반도의 허리를 두 동강 내는 작전임을 명심해야 한다.

 

평화는 대북 적대 정책에서 오는 게 아니다. 진정성 있는 대화와 남북관계 개선이 평화를 가져온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참수 부대는 결코 만들어져서는 안 될 존재다. 창설 계획을 취소하라.

 

2017121일 

민중당 대변인 이은혜


트위터 페이스북
 
광고
 
미친 개새기들의 마지막 지랄 발광이다 내비두라 17/12/02 [01:40] 수정 삭제
  허접한 당나라 군대에서 삼팔선 너무 일반 인민군 병사하나도 제대로 제압못할 것들이 온갖 개폼잡고 양키 특수부대원들과 함께 작전하면 성공할 거 같지?
네들의 그 개수작은 당연한 것이고, 또 네들의 개죽음도 필연이다.
결국 총칼의 힘을 믿는 자들은 상대의 총칼에 무참히 찔려 죽어봐야
상대의 힘에 굴복하고 무서워한다.

이제는 피차간에 누구의 칼이 더 길고 누구의 총알이 더 멀리 더 정확히 날아가는지를
검증해봐야 할 때가 온 거 같다.
한줌도 안되는 이 천하의 반역자,악마의 앞잡이 개스레기들을 집단으로 처단해버릴 때가 온것이다.

네들은 반드시 참수해야 한다. 만약 부대를 만들고 그 목표를 달성못하면 식민지 앞잡이들과 그 상전국의 전부가 거꾸로 참수된다는 거 잊지말고 죽기살기로 열심히 해야한다.
오래동안 쉬고 있던 개잡이부대가 슬슬 움직여야 할 때가 됐다.

그 개새기들의 모가지를 다 자르고 그 개고기는 온 민족의 건강을 위한 특별보양식으로
잘 달여서 먹여야 겠다.. 위대한 양키의 참수부대여 부디 건강 잘 챙기시라..
!!!!!!!!!!! 황진우 17/12/02 [10:10] 수정 삭제
  !!!!!!!!!!!!
그냥 쇼 111 17/12/02 [10:53] 수정 삭제
  빨갱이 문재인 에서 무슨 참수부대냐 그냥 쇼이지
그러니 문치매라고 하지 하루살이 17/12/02 [16:50] 수정 삭제
  말로는 평화 말로는 적폐청산 박무당과 문치매 뭐가 다르니 ?
인종청소 Qkffl 17/12/03 [02:17] 수정 삭제
  구한말부터 현재까지 100년이 넘는 세월을, 반민족범죄자들은 민족과 나라를 외세에 팔아, 부와 권세를 차지하고, 호의호식하며 살고 있다. 반면에 잃어버린 나라를 찾겠다고, 전재산과 가족을 바친 독립운동가는, 4대를 이어가며 빌어먹고 있다. 반민족 범죄자들은 정책적으로, 독립운동가의 집안이 정상적인 생활을 할수 없도록 하고 있다. 혹시나, 이들 집안에서 입법기관에 진출하는 인재가 배출된다면, 독립운동가 지원정책 입법을 막을 구실이 없고, 독립운동가들이 정책 지원을 받고 생활에 여유가 생겨, 자녀교육에 힘쓴다면, 입법기관뿐 아니라 고위직에 진출하는 숫자가 많아진 것이기 때문이다. 남북이 통일후, 남한에서 반민족범죄자들, 적어도 1,000만 이상은 죽여야 한다. 반민족의 피가 조금이라도 섞여있다면, 주저없이 죽여야한다. 피는 못속인다고 했다. 반민족범죄자는 또다시 민족을 팔아 호의호식할 기회가 생기면, 앞장서서 민족를 팔 것이다. 반민족 범죄자들의 피에는 사라지지 않는 반민족 DNA가 대를 이어 유전되기 때문이다. 반민족범죄자들은 영원히, 한반도가 분단체제를 유지해야만, 명줄을 이어갈수 있는 범죄집단이다. 외세를 끌어들여서라도, 북의 통일전쟁을 막아서, 한반도가 영원히 분단상태로 있어야만, 존재할수 있는 범죄집단이다. 주한미군과 괴뢰군이 바로 통일을 막는 범죄단체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