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북 중인 유엔 사무차장, 주북 러시아 대사 면담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7/12/07 [11:00]  최종편집: ⓒ 자주시보

 

방북 중인 제프리 펠트먼 유엔 사무차장이 6일, 평양 주재 러시아 대사관을 찾아 알렉산드로 마제고라 주북 대사와 면담했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마제고라 주북 대사는 유엔 기관이 다채로운 대북 인도적 지원 활동을 벌이고 있는 것에 펠트먼 차장에게 찬사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펠트먼 차장과 마제고라 대사는 ‘북핵 문제를 비롯한 한반도 관련 정치, 군사적 상황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으며 특히 마제고라 대사는 러시아 정부가 제안한 ‘단계적 북 핵 해법’만이 유일하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합리적인 방안이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마제고라 대사는 러시아 외무부가 한반도의 현 상황에 대해 가지고 있는 관점을 밝혔다고 한다.

 

펠트먼 차장은 군사력을 통한 북핵 문제 해결은 용납될 수 없고 조속히 북핵 협상이 재개돼야 한다는 데 러시아 측과 동의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은 전했다.

 

5일부터 8일까지 방북 중인 펠트먼 유엔 사무차장의 행보에 전 세계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번을 계기로 일촉즉발인 북미 관계를 평화적인 관계로 전환시키는데 유엔이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