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리한 단일팀 보다는 북 예술단 초정을 대대적으로
이창기 기자
기사입력: 2018/01/04 [04:55]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의 전격적인 평창동계올림픽 참가가 거의 확정되면서 남북단일팀 구성에 대한 의견까지 뉴스에서 보도하고 있다.

 

남북단일팀을 구성해서 좋은 성과가 나올 수 있다면 좋겠지만 만약 그로 인해 남측 선수들이 참여하지 못하게 되고 성적까지 좋지 않게 나온다면 과연 그 의의가 살아날 수 있을지 걱정이다.

단일팀을 구성하려면 선수도 엄선해야하지만 서로 호흡을 맞출 시간도 필요할텐데 지금은 너무 상황이 촉박하다. 

 

그런데 동계올림픽 관련 북 선수층이 너무 얇아서 북이 참여할 수 있는 경기가 얼마 없다. 한 두 경기 응원하러 대규모 응원단을 북이 보내는 것도 좀 그렇다.

 

그렇다고 북 응원단도 오지 않고 몇몇 선수단만 와서는 남북 평화의 올림픽이라는 상징성이 떨어질 수밖에 없고 국제사회에도 큰 반향을 불러일으킬 수 없으며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는 효과도 떨어질 수밖에 없다.

 

▲ 모란봉악단에서 새로운 가수들의 대거 영입하였다. 아마 기존 가수들이 결혼을 하여 육아문제로 잠시 쉬게 된 것이 아닌가 싶다. 젊은 가수들이 들어와서 그런지 목소리가 더욱 생신해졌다.     ©자주시보, 이창기 기자

 

그래서 이번에는 북의 모란봉 악단이나 어린인 공연단, 북 교예단(서커스단)과 같은 문화예술단을 대규모로 초청하여 평창에서도 공연하고 서울에서도 하고 전국 주요도시에서도 올림픽 기간 내내 진행한다면 남북 동질성 회복에도 도움을 주고 올림픽을 대성공으로 이끌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된다.

 

모란봉악단, 청봉악단은 세계의 명곡 연주와 노래도 얼마나 잘하는지 모른다. 마이웨이, 영화 록키의 주제가, 터어키 행진곡 등을 이미 연주하여 유튜브에서 세계적인 주목을 끌었다. 왕재산예술단의 춤은 또 얼마나 깜찍하고 신나는가. 그들이 북 노래와 함께 세계의 명곡, 남측의 대중가요도 못 부를 이유가 없다고 본다. 

 

지난 6.15정상회담 분위를 조성하기 위해 북의 평양학생소년궁전 예술단과 교예단이 남녘에 와서 폭풍같은 반향을 불러일으켰던 것만 놓고 봐도 이를 깊이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고 본다. 

필자도 당시 부모님들께 북 어린이 공연은 표를 구하지 못해 못 보여드리고 서커스 공연만 보여드렸는데 그렇게 좋아하셨다. 그러면서 어린이 공연을 보지 못한 것을 못내 섭섭해 했었다. 

 

문화예술은 아이들부터 노인들까지 모두에게 다가갈 수 있는 매우 위력적인 매체이다. 이를 잘 활용하기는 바라는 마음이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김삿갓 18/01/04 [08:09]
스포츠팀뿐아니라 예술문화팀도와서 남.북문화교류의 물꼬를 텄으면 통일에 활력이 될것이다....모란봉악단, 어린이예술재능은 세계적 자랑꺼리다.... 수정 삭제
111 18/01/04 [13:12]
-

한국이 정부 차원에서 북한 대표단에 대한 재정적인 지원을 하면 국제 사회의 대북 제재에 위반될 수 있다

한국대기업들도 못하지 수정 삭제
무식이 18/01/04 [14:32]
힘이 모든 걸 결정한다. 힘은 총구에서 나온다고 하잖는가? 쩐이 총알을 못막지... 수정 삭제
111은 구더기 밥 18/01/05 [08:26]
111 일본 들쥐 대가리를 씹던 고양이 왈, "대가리가 이미 굳어서 송장처럼 딱딱해 씹는 맛이 없다." 면서 "이런 대가리는 구더기가 두고두고 똥물에 불려 빨아 먹으면 맛있게 먹을 수 있다."며 똥통에 집어던져 버렸다.

**************************************************************************************************
한국이 전액지원하는 체류비 는 대북제제 위반 111 18/01/04 [13:12]
한국이 정부 차원에서 북한 대표단에 대한 재정적인 지원을 하면 국제 사회의 대북 제재에 위반될 수 있다 한국대기업들도 못하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