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3차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적극 환영합니다
국민주권연대
기사입력: 2018/03/08 [14:39]  최종편집: ⓒ 자주시보

 

 

 

             [성명] 3차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적극 환영합니다

                                                         2018. 3. 6.

매서운 추위가 물러가고 따뜻한 봄이 찾아오는 데 맞춰 우리 민족에게도 따뜻한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남북이 4월 말 판문점에서 3차 정상회담을 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바로 1년 전만 해도 전쟁임박설이 나돌던 한반도에 드디어 평화와 통일의 길이 열린 것입니다. 

 

3차 남북정상회담 결정은 민족 화해와 협력, 평화와 통일을 바라는 온 겨레의 염원이 담긴 결정입니다. 

 

국민주권연대는 남북 정상의 통 큰 결단을 적극 지지하고 환영합니다. 

 

분단적폐세력의 반대와 방해에도 신속히 특사를 보내 3차 정상회담을 합의한 문재인 정부의 노력에 감사합니다. 

 

대통령 특사 도착 3시간 만에 김정은 위원장과 면담 자리를 마련하는 등 특사단을 환대해 준 북한에도 감사합니다. 

 

국민주권연대는 3차 남북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진행되어 민족의 염원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2018년 3월 6일

                                국민주권연대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새가슴 김정은 18/03/08 [16:20]
빈말 주둥아리질...........
공개 석상의 김정은은 매우 불안정한 모습이다.
눈 빛이 흔들린다.

전쟁이 두려운 김정은은 조선로동당의 강력한 대미 물리적 공세를 거부하는 것으로 보인다.
조선로동당은 태평양에서의 수폭 시험, 괌 포위타격 시험 등의 강력한 대미 물리적 공세를 통해 미제의 항복을 얻어내고자 하는데 반해, 이러한 로동당 중앙의 의지를 새가슴 김정은이 반대하는 것으로 보인다.

김정은이 북의 최고 지도자로 있는 한, 통일은 없다고 보면 된다.
통일은 물 건너 갔다.

기대할 것은 정은이 대신 김여정이 북의 최고 지도자가 되는 것이다.

불안에 떨어 눈 빛이 흔들리는 김정은 대신 김여정이 북의 최고 지도자가 되어야 한다. 수정 삭제
자민통 18/03/08 [19:27]
익명성을 이용한 악성 댓글이 한계를 넘었습니다.

-- 악성 댓글 예시 ---------
새가슴 김정은 가고, 미륵 터미네이터 김여정 오라!!! 새가슴 김정은 18/03/08 [18:41]
현재 북한의 군사적위협은 전쟁협박인 북폭이지 북한초토화 북한불바다 평양불바다 111 18/03/06 [22:37]
등등
---------------------

* 댓글 기능 개선을 방치하면 업무 태만이고 오히려 자주시보가 해악을 방조한 셈이 된다.
그간 수많은 댓글을 지켜본 결과 댓글 기능은 없어져야 할 것 같다.
성심 성의껏 작성한 기사를 읽고나서 댓글 읽는 순간 그냥 화가 난다.

**** 댓글 기능 없애달라 !!!

* 읽은 사람은 잘 읽고 있습니다. 기사의 내용 하나하나 음미하며...
댓글로 인해 기사내용 뿐 아니라 자주시보에 오기조차 꺼려질 정도 입니다.
* 일단 댓글 기능을 막으시고 나중에 검토,개선하시기 바랍니다.
* 한동안 댓글 기능을 없애달라는 청원을 지속하겠습니다. 수정 삭제
111은 구더기 밥 18/03/09 [09:00]
제정신이 아닌 넘 중에서 채택되어 남한에서 유언비어를 퍼트리며 작업 중인가 봐?
그 꼴에 북한 노동당과 지도자를 이간시키고 제2의 지도자를 띄우는 걸 보니 받아쓰기는 제대로 하고 왔나 봐?

요즘은 게을러 먹기살기 힘든 넘들이 많이 생기는데 라면값만 주면 이렇게 시키는 일 잘하고 누가 시켰는지는 모르지. 씨잘데 없이 돈 들어가며 태평양에서의 수폭 시험이니 괌 포위 타격시험 등을 할 필요가 뭐 있냐? 그냥 말만 해도 그런 효과가 충분히 나오는 사람인데.

이런 구분도 할 줄 모르니 멀쩡해 보여도 지적 장애인 수준이라고 하지.
니가 찾아가야 할 곳은 여기 아니고 미투에 가거라. 가서 무조건 '나도 당했다'고 한마디 하고 니가 위에서 한 말을 막 횡설수설 이야기하거라. 그러면 불쌍한 넘인 줄 알고 라면값 또 줄 거다. 양쪽에서 받으면 더 좋잖아? 여기는 그런 돈 주는 사람 없으니 올 필요 없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