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산지석] 중국의 <갈 산업> 전환 성공이 주는 계시
중국시민
기사입력: 2018/05/02 [12:06]  최종편집: ⓒ 자주시보

 

1958년 9~10월에 “조중친선의 달(中朝友谊月)“ 행사가 진행되었다. 한국식으로 말하면 ”북중친선의 달“이겠다. 중국인민우호대표단(中国人民友好代表团) 성원으로 조선(북한)을 방문한 대문호, 대학자이며 사회활동가인 궈모뤄(郭沫若곽말약, 1892~ 1978)는 옛날 형식의 시 48수를 썼다. 

 

▲ 중국의 대문호, 대학자, 사회활동가 궈모뤄     © 자주시보,중국시민

그 가운데서 공업전람관을 위해 쓴 시는 다음과 같다. 

 

电石为衣芦作丝 

人民世纪见神奇

棉桑况复闻增产

从此冰霜化鹜飞 

 

카바이드 옷이 되고 갈대로 비단 짜니 

인민의 세기에서 기적들이 보이누나 

게다가 또 면화와 뽕 증산소식 들리니 

이로부터 얼음, 서리 오리로 돼 날아갔네 

 

카바이드로 옷을 만든다는 건 이승기(1905~1996) 박사가 발명한 비날론(Vinalon)의 생산을 가리키고, 조선에서는 “주체섬유”라고 부르는 바, 현재에는 옷을 만드는 외에 수많은 부가제품들이 농업과 경공업들에 쓰인다 한다. 

갈대로 비단을 짠다는 건 갈대에서 실을 뽑아 비단을 짜는 방식을 가리킨다. 당년에 김일성 수상은 북의 경작지 면적과 면화 생산량에 근거하여 면만으로는 입는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비날론의 공업화생산을 추진하는 한편, 갈대로 인견팔프(인견펄프)를 만드들도록 내밀었다. “김일성 노작”들에 여러 번 나오는데 1956년 4월 7일 평안북도 당대표회에서 한 연설 “평안북도 당 단체들의 과업”에서는 이렇게 이야기했다. 

 

“다음으로 신의주팔프공장은 갈대로 인견팔프를 생산할 중요한 과업을 해결하여야 합니다. 지금 우리는 청진에 있는 인견방적공장을 복구하고 있습니다. 이 공장은 신의주팔프공장에서 생산할 인견팔프를 원료로 하여 인견사와 스프를 생산하게 될것입니다.” 

 

2년 뒤의 1958년 가을, 공업전람관에 전시된 인견펄프, 인견사를 보고 궈모뤄가 시를 지었을 것이다. 

 

평안북도의 어느 섬이 갈대 섬으로 불린다는 말을 언제 들은 것 같은데, 아무튼 신의주에서 멀지 않은 곳들에서 갈대가 많이 자라고 공업생산을 통해 인민의 옷감으로 변하는 모양이다. 

중국에서는 입는 문제를 주로 면화증산으로 풀다가 1970년대부터 화학에 기초하는 공업생산에 의거하면서 합성섬유들을 많이 생산했다. 단 신쟝위구르자치구(新疆维吾尔自治区신강위구르자치구)에는 아직도 대형면화생산기지가 있어 해마다 수확계절이면 중원지대의 숱한 사람들이 서쪽으로 가서 면화를 따고 돌아온다. 면은 화학섬유가 대체할 수 없는 성능들을 가졌기에 어떤 분야에서는 면이 꼭 필요하단다. 

갈대로 천을 짜서 옷을 만드는 방식이 중국에서는 추진되지 않았다고 기억된다. 중국에서 갈대의 전통적인 용도는 편직물 제조였고 현대에는 종이원료로 쓰였다. 하여 갈대산지 부근에 제지공장들이 세워지곤 했다. 

 

그런데 근년에는 제지공장의 오염 특히 강하천과 호수에 대한 오염이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면서 제지공장들이 문을 닫게 되었고 갈대산지가 어떻게 갈로 살아가고 경제수익을 창출하느냐가 새로운 문제로 나섰다. 

중국의 큰 호수인 뚱팅호(洞庭湖동정호) 구역에 있는 후난성(湖南省호남성) 위안쟝시(沅江市원강시)는 2008년 전까지 경내 45만 무(亩, 15무가 1헥타르로서 45만 무는 3만 헥타르, 3만 정보를 약간 윗돈다) 갈대가 모두 제지공장의 원자재로 쓰였다. 공장이 문을 닫을 다음 시정부는 후난성 농업대학, 후난 중의약대학 등과 손잡고 식품, 약품, 화장품을 연구개발함으로서 갈순산업을 확대, 강화했다.

 

2016년에 시의 갈대산업생산액이 몇 해 전의 1,4억 위안(한화 230억 원 상당) 수준에 머무를 때, 갈순의 생산액은 20억 위안(한화 328억 원 상당)에 접근했고 그것도 27만 톤 야생갈순의 고작 1/ 10로 창출한 수익이었다. 

갈순은 갈의 애줄기로서 해마다 땅 밑에서 새 싹이 나는데 일 년에 여러 번 싹 튼다. 갈대를 적당하고 합리하게 솎아내고 거두면 갈의 정상적인 생장과 번식, 생태환경에 영향을 주지 않을 뿐더러 오히려 영양분을 절약하고 밀도를 줄임으로써 갈의 발육에 유리하단다. 

 

한 중국기자는 위안쟝시의 갈대로부터 갈순으로(芦苇-芦笋) 산업모델전환의 성공은 중국의 지방정부들과 연구소, 기업들에 계시를 줄 수 있으리라고 보았다. 

반도의 남과 북에도 시사해주는 바가 많으리라.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