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북 방문할 용의 표명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5/10 [18:31]  최종편집: ⓒ 자주시보

 

▲ 트럼프 대통령이 10일 새벽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북에서 송환된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 김상덕, 김학송 씨의 귀국을 직접 환영했다.     © 자주시보

 

트럼프 대통령이 10(현지시간) 오전 220분쯤 북에서 송환된 한국계 미국인 3명을 앤두르스 공군기지에서 직접 만났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인들을 석방한 김정은 위원장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면서 멋진 결정이었고, 모두에게 매우 중요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아주 큰 성공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북미 관계가 이렇게 멀리 온 적이 없고 뭔가 훌륭한 일이 일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북을 방문할 용의가 있는가라는 질문에 가능한 일이라고 답해, 북미정상회담이 평양에서 열릴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한편, 10일 YTN보도에 따르면 북 언론에서는 이번 석방은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을 받고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결정을 내린 데 따른 것이라고 보도하였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국에서 환영받지못하는 환영식이지 111 18/05/10 [22:39] 수정 삭제
  -

미국에 사는백인은 죽어서 왓는데
네놈 oneoneone 18/05/11 [02:27] 수정 삭제
  애비도 죽어서 갔는데 혹시 양키아니냐?
역겨운 민족반역자들 통일조국 18/05/11 [12:05] 수정 삭제
  양키 앞잡이로 동족을 상대로 첩자질한 반역자에 역겨운 쌍판떼기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