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얼폰카 스마트폰부터 스마트워치까지, 평양무역박람회
NK투데이 문경환 기자
기사입력: 2018/05/30 [09:24]  최종편집: ⓒ 자주시보

 

 

싱가포르 사진작가 아람 판 씨가 2018년 5월 25일 열린 제21차 평양 봄철 국제무역박람회 영상을 올렸다.

박람회에는 주로 북한 업체가 참가했으며 중국, 인도네시아, 태국, 쿠바 등에서 온 업체들도 참가했고 매일 수천 명의 북한 주민들이 행사장을 찾았다고 아람 판 씨는 전했다.

영상에는 안드로이드 7.1.1로 구동되고 듀얼렌즈 폰카메라가 장착된 스마트폰 '아리랑 171'을 비롯해 심전도계 기능이 있는 스마트워치, 태블릿PC, 액정TV 등 전자제품부터 주방가구, 피아노, 전기자전거, 신발, 향수, 화장품, 키크는 약, 건강음료 등 다양한 제품들이 등장한다.

또 건물 밖에서는 꼬치구이, 조개구이, 아이스크림, 자장면 등을 판매하는 먹거리장터도 열렸다.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온 업체도 부스를 열어 눈길을 끈다.

전체 영상은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