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社告] 조선내화(주) 관련 기사 사과문
편집국
기사입력: 2018/06/12 [12:02]  최종편집: ⓒ 자주시보

 

본지는 2018년 4월 10일 본지와 기사공유를 하고 있는 인터넷뉴스 '서울의소리'에서 보도한 '[선데이저널 단독] MB일가, 조선내화 통해 천문학적 美재산도피 의혹'이란 제목의 기사를 그 내용의 진위여부를 확인하지 않고 퍼오기 방식으로 소개함으로써 조선내화에 누가 됐음을 정중히 사과드립니다. 

 

앞서 해당기사를 5월 28일 삭제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우리나라의 기간산업인 철강산업의 발전에 반드시 필요한 내화물을 제작하고 중국, 동남아 등 해외로도 적극 진출하고 있는 조선내화가 나라의 발전에 꼭 필요한 회사임을 이번 기회에 잘 알게 되었습니다. 

 

다시 한 번 조선내화에 사과드리며 귀사의 무궁한 발전을 축원합니다.

 

                                  2018년 6월 12일 

                                    자주시보 일동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고령촌놈 18/06/12 [13:12]
살수가 있으면 즉시 당사자에게 사과하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책임있는 언론의 모습입니다.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