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남북체육회담 열려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6/17 [12:09]  최종편집: ⓒ 자주시보

 

오는 18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열리는 남북체육회담이 열린다.

 

남측은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을 수석대표로 김석규 통일부 과장, 이해돈 문화체육관광부 과장이 대표단이 참여하며 북측은 원길우 체육성 부상을 단장으로, 박천종 체육성 국장, 홍시건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부장이 나온다.

 

남북체육회담에서는 남북통일농구경기와 2018 아시아경기대회 단일팀 구성 등 체육 분야 교류협력 문제를 협의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남북관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