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남북 산림병해충 공동 방제 등 합의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7/05 [09:22]  최종편집: ⓒ 자주시보

 

▲ 남북은 7월 4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을 열어 공동보도문을 발표했다. [사진출처-통일부]     

 

남북이 산림협력 분과회담을 74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열었다.

 

산림협력 분과회담에 남측은 류광수 산림청 차장을 수석대표로, 김훈아 통일부 개발지원협력과장, 산림청 남북산림협력추진단장이 대표로 참석했으며 북측은 김성준 국토환경보호성 산림총국 부총국장 단장으로 백원철 국토환경보호성 산림총국 국장, 량기건 민족경제협력위원회 국장이 참석했다.

 

남북은 전체 회의 2, 수석대표 접촉 1, 대표접촉 3회를 가졌으며 공동보도문을 발표했다.

 

남북은 양묘장 현대화, 임농복합경영, 산불방지 공동대응, 사방사업 등 산림조성과 보호를 위한 문제를 협의하고 단계적으로 추진해 나가며, 산림병해충 방제에 상호협력하고, 남북접경지역에 병해충 공동방제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 남측 류광수 수석대표(오른쪽)와 북측 김성준 단장이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출처-통일부]     

 

아래는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 공동보도문이다.

 

-------------------아래 ---------------------------------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 공동보도문]

 

남과 북은 201874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역사적인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고위급회담 합의에 따라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을 진행하고 다음과 같은 실천적 대책을 취해나가기로 하였다.

 

1. 남과 북은 양묘장 현대화, 임농복합경영, 산불방지 공동대응, 사방사업 등 산림 조성과 보호를 위한 협력문제들을 상호 협의하고 단계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다.

 

2. 남과 북은 산림병해충 방제에 상호 협력하기로 하고 당면하여 남북접경지역과 해당지역에 대한 병해충 공동방제를 진행하기로 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병해충 방제지역에 대한 현장방문을 7월 중순에 진행하며 남측은 병해충 방제에 필요한 대책을 세우기로 하였다.

 

3. 남과 북은 산림 조성과 보호 부문에서 이룩된 과학기술 성과들의 교류를 비롯하여 산림과학기술 분야에서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4. 남과 북은 남북산림협력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실무기구 조직과 회담에서 합의된 사항들을 이행하는데서 제기되는 문제들은 문서교환을 통하여 협의 해결해 나가기로 하였다.

 

201874

 

판 문 점

 

(자료제공-통일부)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