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신문, 일꾼은 인재를 중시해야 한다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8/29 [13:22]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은 20184, 당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경제건설대진군을 선포했다. 이와 더불어 과학과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오늘의 새 시대는 과학기술이 많은 것을 결정하고 있다. 북에서도 과학기술 강국, 인재강국인 오늘의 시대에 인재 1명이 백, 천을 대신한다면서 일꾼들이 인재를 중시해야 한다는 글을 29일 노동신문이 게재했다.

 

인터넷에 올라온 소식에 의하면 노동신문은 29, ‘일꾼의 본분-인재 중시라는 글에서 모든 부문에서 인재를 찾아내고 적극 내세워 줄 것을 강조했다.

 

노동신문은 글에서 그 어떤 물질적 재부보다도 더 귀중한 밑천이 인재라면서 일꾼들은 인재를 적극 찾아내고 아껴주며 그들의 힘과 지혜를 발동시키는데 품을 들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글은 혁명과 건설에서 인재를 귀중히 여겨야 한다실력과 재능은 충실성의 전제이며 담보라고 주장했다.

 

이어 글은 일꾼들부터가 능력이 있어야 인재들과의 사업을 원숙하게 할 수 있으며, 당원들과 근로자들을 재능 있는 인간, 자주적이며 창조적인 인간으로 키우는가 못 키우는가 하는 것은 일꾼들이 어떻게 일하는가에 달려있는데 능력 있는 일꾼은 인재를 중시하며 그들의 재능을 적극 발양시켜 준다라고 강조했다.

 

인재를 찾아내고 키우는 것 못지않게 공정한 평가가 중요하다며 자기의 재능을 발휘하면 하는 것만큼 알아주고 공정하게 평가해주어야 그들이 자기도 혁명을 위하여 값있는 일을 한다고 긍지를 가지고 더 분발하게 될 것이라고 글은 설명했다.

 

이어 글에서는 일욕심이 많은 일꾼들은 재간이 있고 실력이 있는 사람이 어디에 있는가 눈에 쌍심지를 켜고 찾아다니지만 사람들의 재능과 실력을 귀중히 여길 줄 모르고 실력 있는 사람들을 제멋대로 배척하는 것은 혁명사업이야 어떻게 되건 자기 <권위>만 세우려는 이기적인 행위이며 혁명과 건설에 엄중한 해를 끼치는 위험한 행동이라고 주장했다.

 

글은 인재들을 아끼고 적극 내세워주며 그들의 사업조건과 생활조건을 잘 보장해주는 사업에 진심을 바치는 일꾼들이 일하는 곳에서는 당과 혁명, 조국과 인민에 대한 높은 충정심으로 심장을 불태우는 인재들에 의하여 비약과 혁신이 끊임없이 창조될 것이며 풍만한 결실이 마련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전문 18/08/29 [21:09]
http://www.uriminzokkiri.com/index.php?ptype=igisa2&no=1158003

주체107(2018)년 8월 29일 로동신문

 

일군의 본분-인재중시

 

그 어떤 물질적재부보다도 더 귀중한 밑천인 인재,

인류문화는 사람들의 로동의 산물인 동시에 재능과 지식의 산물이다.

뛰여난 재능을 지니고 조국의 부강발전에 한몫 단단히 하는 인재는 나라의 재부, 민족의 자랑으로서 모든 분야에 다 필요하다. 인재를 잘 발동하면 비할바없는 위력을 발휘할수 있다.

때문에 일군들은 인재들을 적극 찾아내고 아껴주며 그들의 힘과 지혜를 발동시키는데 무엇보다 품을 들여야 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혁명과 건설에서 인재를 귀중히 여겨야 합니다.》

실력과 재능은 충실성의 전제이며 담보이다.

일군들부터가 능력이 있어야 인재들과의 사업을 원숙하게 잘할수 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사람들의 재능을 꽃피워주고 혁명사업에 바쳐지도록 일군들이 인재들을 어떻게 이끌어주는가 하는데 따라 혁명과 건설의 성과여부가 좌우된다고 하시면서 당원들과 근로자들을 재능있는 인간, 자주적이고 창조적인 인간으로 키우는가 못 키우는가 하는것은 일군들이 어떻게 일하는가 하는데 크게 달려있다고 강조하시였다.

능력있는 일군은 인재를 중시하며 그들의 재능을 적극 발양시켜주기마련이다.

우리 인민들속에는 뛰여난 재능을 가진 사람들이 얼마든지 있다. 예술에 남다른 재능이 있거나 수학이나 물리학을 뛰여나게 잘하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체육에 특출한 재능을 가진 사람도 있다. 이런 사람들을 더 많이 찾아내여 잘 키워야 한다. 바로 이것이 위대한 장군님의 의도였다. 나라의 과학기술과 경제와 문화를 비약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숭고한 의지의 발현이며 사람들을 자주적이고 창조적인 인간으로 육성하는 사업을 더없이 중시하시였기때문이다.

특출한 재능을 가진 인재를 더 많이 찾아내고 키워주는데 일군들의 주되는 관심이 돌려져야 한다.

공정한 평가는 인재를 찾아내고 키워주는 사업에 못지 않게 중요하다.

이와 관련하여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사람들이 자기의 재능을 발휘하면 하는것만큼 알아주고 공정하게 평가해주어야 그들이 자기도 혁명을 위하여 값있는 일을 한다는 긍지를 가지고 더욱 분발하게 될것이라고 하시면서 우리는 사람들의 재능을 아끼고 귀중히 여겨줌으로써 모든 사람들이 자기의 재능을 마음껏 꽃피우고 당의 믿음에 기술로써 충정으로 보답하게 하여야 한다고 교시하시였다.

귀중한 인재들을 아끼고 재능을 한껏 꽃피우도록 이끌어주어야 한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당에 충실하고 실력이 있는 사람들을 아껴야 한다고 가르치시였다.

일욕심이 많은 일군들은 재간이 있고 실력이 있는 사람이 어디에 있는가 하고 눈에 쌍심지를 켜고 찾아다닌다고 하시면서 일부 일군들이 제 집안에 있는 재간둥이까지 배척하려 하는 현상에 대하여 이것은 굴러들어온 복을 발길로 차버리는것과 같은것이라고 간곡하게 일깨워주신 우리 장군님이시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가르치신것처럼 사람들의 재능과 실력을 귀중히 여길줄 모르고 실력있는 사람들을 제멋대로 배척하는것은 혁명사업이야 어떻게 되건 자기 《권위》만 세우려는 리기주의적인 행위이며 혁명과 건설에 엄중한 해를 끼치는 위험한 행동이다.

모르는 사람들은 그저 예, 예 하지만 실력이 있고 일을 하자는 사람은 상대가 누구이건 부당하다고 생각하면 자기의 의견을 표명하기마련이다. 또 자기의 실력을 등대고 자칫하면 교만해질수도 있다.

이런 경우에도 까다롭다느니, 말썽군이라느니 하면서 그들의 열의에 찬물을 끼얹는것과 같은 옳지 못한 행동을 할것이 아니라 품을 들여 일깨워주어야 하는것이 일군들의 기본임무이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우리 일군들이 이렇게 일하도록 교양하시였으며 인재의 결함을 소화할줄 모르는 일군은 혁명의 지휘성원으로 될 자격이 없다고 교시하시였다.

인재가 모든것을 결정한다. 과학기술강국, 인재강국의 시대인 오늘날 인재 한명은 백천을 대신한다.

인재들을 아끼고 적극 내세워주며 그들의 사업조건과 생활조건을 잘 보장해주는 사업에 진심을 바치는 일군들이 일하는 곳에서는 당과 혁명, 조국과 인민에 대한 높은 충정심으로 심장을 불태우는 인재들에 의하여 비약과 혁신이 끊임없이 창조될것이며 풍만한 결실이 마련될것이다.

나라가 흥하려면 인재가 많아야 한다. 모든 부문에서 인재들을 찾아내고 적극 내세워야 한다. 오늘 우리 시대는 일군들에게 이렇게 요구하고있다.

 

본사기자 량순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이북바로알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