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CBS, 폼페오 4차 방북 종전선언 협상 가능성 높아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9/29 [10:58]  최종편집: ⓒ 자주시보

 

폼페오 국무장관이 10월 달 예정된 4차 방북에서 종전선언에 대해 협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미국의 CBS 방송이 보도했다.

 

CBS방송은 28(현지시간) ‘폼페오, 2차 북미정상회담에 앞서 한국전쟁의 공식적인 종전 가능성을 내놓다는 기사에서 폼페오 장관이 트럼프 대통령의 첫 임기 내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비핵화라는 목표를 고려해 북미 대화 유지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그가 다가오는 북과의 협상을 준비하면서 종전선언 가능성이라는 하나의 도구를 눈에 띄게 탁자 위에 올려놓고 있다고 보도했다

 

CBS는 폼페오 장관이 지난 26CBS와 대담에서 2차 북미정상회담에서 종전선언 서명이 이뤄질지에 대해 어떻게 귀결될지 예단하길 원하지 않지만, 진짜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고 답해 종전선언의 가능성을 열어놓았다고 분석했다.

 

CBS종전선언은 불가피하다. 우리는 이 긍정적인 이벤트를 어떻게 하면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북 비핵화를 지속하는 데 유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지를 알아내야 한다는 데이비드 맥스웰 민주주의수호재단 선임연구원의 발언을 소개하며 종전선언 협상 가능성이 높다고 암시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ㅋㅋㅋ 18/09/29 [21:10]
종전선언 하지 말고 한반도 비핵화 없던 걸로 하자 미국은 힘에 의해서 굴복시켜야만 하는 나라다 북한은 핵무장에 더욱 매진해서 한반도 전쟁을 방지해야 한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