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대북정책 논의할 실무그룹 만들기로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10/31 [16:54]  최종편집: ⓒ 자주시보

 

로버트 팔라디노 미 국무부 부대변인은 30(현지시간), 기자들에게 한미 양국이 대북정책을 중심으로 외교, 제재 이행 등에 대한 긴밀한 협력을 하기 위해 새 실무단을 구성하기로 했다고 밝혔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31일 보도했다.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스티븐 비건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한국의 청와대 관리와 외교부, 통일부 등 관련 부처 실무진들과 만나 대북정책과 관련해 논의했으며, 그 결과 중 하나로 새 실무단이 구성된다'고 설명을 덧붙이며 비건 대표가 한미실무단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31비건 특별대표가 와서 청와대 관계자와 강경화 외교장관, 조명균 통일부장관 만난 뒤 종합해서 말한 것이며 워킹그룹은 긴밀한 협력 위해서 어떤 방식으로 얘기할까 의견을 나누고 우리 정부도 동의한 것이라고 밝히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프로세스 전반에 대해서 한미 사이에 긴밀한 논의를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미 양국이 새롭게 만든 실무협의단이 어떤 역할을 할지, 북미관계보다 빠른 속도를 내고 있는 남북관계에 미국 개입하기 위한 것이 아닌지 지켜봐야 한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ㅋㅋㅋ 18/10/31 [18:13]
새롭게 만든 실무협의단 이것은 주권침해다 한반도 평화를 위해 미국은 대한민국의 주권을 간섭하지 마라 수정 삭제
111은 구더기 밥 18/10/31 [19:12]
"이제는 73년간의 한미관계를 청산해야 할 때다" - 코렉시트(COREXIT)

지금은 한국이 대북정책을 중심으로 외교, 제재 이행 등에 대한 긴밀한 협력을 하기 위해 미국과 새 실무단을 구성해 노닥거릴 때가 아니고 미국과 완전히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청산을 논의할 때다. 그 후 대북 정책을 조선과 자주적으로 논하면 된다.

한국 정부의 우려는 미국의 대북 제재 해제 필요와 미국과의 수출입 등 거래 관계 유지다. 하지만 이런 일은 미국의 대북 제재를 무시하면 되고 이로 인해 미국의 대한(對韓) 제재가 있을 경우 대응 제재를 하거나 조선에 요청해 미국을 핵 공격하면서 그들의 제재 기능을 상실시켜 버리면 된다. 즉, 맨해튼과 워싱턴 D.C.를 잿더미로 만들어 버리면 그들은 제재할 기능을 상실한다.

미국의 태평양 항만도 모조리 골로 보내버리면 수출입에 관한 일이나 선박에 관한 문제도 다 해결된다. 미국 내 한국 기업도 철수시키고 한국인에게도 귀국을 요청하면 된다. 미국에 갈 필요도 없고 그넘들이 한국에 올 일도 없다. 보유한 미국 주식, 채권과 외환도 모두 처분해 투자 관계도 청산하면 된다. 그들과의 모든 협정을 파기하고 외교 관계를 단절한다. 이러면 COREXIT가 거의 완성된다.

미국이 없어도 한국이 살아가는데 지장 없고 앞으로 있을 미국 붕괴나 멸망, 이로 인한 전 세계적 금융위기, 대공황, 세계대전 등에서 한국은 큰 피해를 당하지 않고 더는 미국과 상관없이 자주적으로 국가 경영을 할 수 있다. 유라시아를 향한 북방정책을 통해 미국과의 거래보다 몇 배의 실적을 올릴 수 있다. 중국의 일대일로 정책은 좋은 것이고 한국이 편승해 다른 세상과 함께 발전하면 된다.

한미 동맹, 한미 FTA, 보복관세 부과, 제재, 간섭, 이간질, 위협, 그들의 침략전쟁에 참전하는 일 등은 대부분 좋은 일이 아니고 패권주의나 사대주의 같은 중세시대에서나 통용되는 것들이다. 현 한국 정부가 이렇게 자주적으로 되면 지속해서 정권 재창출이 가능하고 모든 한국인은 자존심을 되찾고 시위할 일도 없어지고 씨잘데 없이 그들을 만나러 태평양을 건너 왔다 갔다 할 일도 없어진다.

따라서 코렉시트는 브렉시트보다 훨씬 위력적인 조치다. 이런 건 국민투표도 필요 없으니 바로 시작하면 된다. 자유한국당이 국민투표를 요청할 것인데 그들을 정치적 망명자로 미국으로 추방해 신성한 한국인 옆에서 냄새 풍기지 말고 거기 가서 계속 똥구녕 핥는 일을 하라고 하면 된다. 코렉시트를 할 때 반드시 포함해야 할 사항이다.

수정 삭제
약체정부 18/10/31 [20:11]
말이좋아 실무그룹이지 우리목을 틀어쥐겠다는 노골적인 조직이다.
우리는 거부할 처지가 못되는 약체정부이고...흠 수정 삭제
칼럼 18/10/31 [20:23]
그래서 여러 차례 노련해야 한다고 하지 않았나. 젊은 혈기로 대들다간 죽도 밥도 안될 것이기 때문이었다. 이끌어가더라도 마찰에 대비해야 목적을 달성할 수 있다는 얘기다. 우리의 남북평화체제확립이 우리경제를 절체절명에서 탈출시킬 수 있다는 장엄한 비젼을 내세워 국제공감도 이끌어내야 한다. 단순한 우리 민족끼리가 아니라는 것이다. 유라시아진출은 탈출구의 하나일 뿐이다. 우리 경제 고용절벽 극복하려면 비상대책 세워야 한다. 일본성공을 예로 들지만 일본 동일본대지진이전에 무역의존도 2-30%였다. 우리는 100% 넘을 때도 있었다. 수출계수도(수입의) 3(배). 우리는 1이었다. 내수가 그래서 일본의 3분지1이란 얘기다. 일본 완전고용을 넘어 노동력부족이다. 우리 실업 반실업 지금도 총인구의 10%, 임금노동자의 20% 넘는다. 앞으로 기가 막힌 일 벌어지는데 정부는 아직도 실감 안한다. 박통 박통 용비어천가 부르다가 개천으로 곤두박질할 처지란 얘기다. 이 위기를 타개할 길이 오직 남북평화교류 밖에 없음이 절실하게 현실화되고 있다. 생명선을 지키기 위한 필사장업계획 세워 남녀노소 여야가 대동단결해 그 여세 위세로 미국을 상대해야 한다. 생명길임을 공언하고 전국민적 특히 청장년의 결의로 밀어부쳐야 비로서 길이 열리기 시작할 것이다. 수정 삭제
서민897 18/10/31 [20:45]
아주 웃기는 수작같다. 어쩜이리 70년전 한국(군)을 통제하기위한 KMAG(미군사고문단)을 연상시킨다. 시대가바뀌고 힘의 균형이 변화되며 쏘련스푸트니크로 놀래자빠진 미국의 지식인이 아직도 옛추억에만빠져 힘만믿고 뻐대는 얼빠진 미국이여, 트럼프여..정신 차.. 수정 삭제
곤경에 처한 어벙이 18/10/31 [21:16]
김정은 답방요구에 대한 사실상 미국의 반응이다
어벙이가 답방을 강행할 깡다구가 있을까?
국민이 단합해서 어벙이를 밀어주면 말이지 .... 이경우 어벙이는 곤경에 처하게된다
문충들아 말해봐라 어벙이 곤경에 처해도 밀어줘야하냐? 수정 삭제
구더기 사육사 18/10/31 [21:47]
곤경에 처한 어벙이 /

이 근본없는 호로새키가 오늘도 똥물을 처먹고 기어 나왔구먼.
트럼프처럼 반 토막도 안 되는 글을 쓰면서 같은 말을 몇 번씩 반복하는 이 대가리 물렁물렁한 구더기야, 정화조로 꺼지거라. 자유한국당이 이런 어벙한 구더기를 긁어모아 정치한다고 설치니 뻐드러지는 거다. 구더기는 눈이나 귀가 없어 이런 말을 들려줘도 알아먹지를 못하니 그냥 살충제로 모조리 박멸하는 수밖에 없어 보인다.

수정 삭제
깝깝한 어벙이 18/10/31 [22:25]
어벙이도 참 깝깝하긋다
일베출신 문충과 일하려니 ...먼일이 제대로 되긋냐
맨날 쩔뚝걸음 ...이발을 띄면 저발이 쩔뚝 저발을 띄면 이발이 쩔뚝
함량미달에 경륜이 없이 통에 올랐으니 어벙이자신과 나라의 불행이지 ...해고리가 낳았는데.. 수정 삭제
111은 구더기 밥 18/11/01 [14:11]
깝깝한 어벙이 /

똥물이나 마시며 목숨을 부지하는 구더기가 대통령이 하는 일까지 신경 쓰고 나라까지 걱정하구먼?
정화조의 똥물은 언제든지 가득 채워줄 테니 걱정 말고, 한국 구더기답게 살려면 똥물만 마시지 말고 이따금 똥물 빙수도 만들어 먹거라.

수정 삭제
어벙이와 구더기 문충 18/11/01 [19:59]
구더기가 똥물을 마시며 사는거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