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개성공단에 가고 싶다, 개성공단 비대위 방북신청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1/09 [13:51]  최종편집: ⓒ 자주시보

 

▲ 개성공단 비대위가 9일 기자회견을 열어 '오는 16일 개성공단 시설점검을 위해 방북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 자주시보

 

16, 개성공단 기업인들이 시설점검을 위한 방북을 추진한다.

 

9일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는 참여연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성공단 시설점검 차원에서 오늘 방북을 신청한다고 밝혔다.

 

방북신청 일정은 16일 하루이며, 규모는 11인으로 산정해 모두 179명이다.

 

개성공단 비대위는 그동안 여섯 차례에 걸쳐 시설점검을 위한 방북신청을 했지만, 불허 또는 유보 결정이 내려졌다아무 대책 없이 철수한 공장의 설비 관리를 위해 방북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개성공단 기업인들은 우리는 개성공단에 가고 싶다개성공단은 우리의 소중한 재산이며 일터라고 방북승인을 호소했다.

 

개성공단 비대위는 올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신년사를 통해 조건 없이, 대가없이 개성공단을 재가동할 용의가 있음을 밝힌데 대해 개성공단 기업인들이 고무적인 상황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이 대북제재가 풀려야 한다는 조건을 제시한 데 대해 정부의 노력을 촉구했다

 

개성공단 비대위는 개성공단은 한반도 평화 지킴이로 평화공단으로 인정받아 미국 등 국제사회의 제재와 무관하게 사업을 시작했다개성공단이 대북제재의 예외사업으로 설득될 수 있도록 정부가 미국 등 국제사회 설득에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개성공단 비대위는 기자회견을 마친 뒤 정부서울청사로 이동, 통일부에 방북신청서를 전달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알아도몰라 19/01/09 [14:07]
힘에의한통일이 이루어져야 모든게 정상적으로 자리잡는다ㅡ 핵을사용하더라도 ~ 인간쓰레기들이 너무 많으므로 절반이하로 확줄여야~ 수정 삭제
우려 19/01/09 [15:19]
개성공단 달러가 핵폭탄되어 돌아온다는 소리가 나올까? 걱정이다. 궁민들 수준이 아직은.... 수정 삭제
닭년이나 어벙이나 19/01/09 [18:33]
닭년이 없앤걸 어벙이가 다시 개통한다는게 영 믿기질 않는다... 알고보면 두년놈이 다 똑같은 종자라.. 수정 삭제
빨대 19/01/09 [19:32]
그래 빨리 가서 북녘 노동자 등에 빨대 꼽고 싶겠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