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대표단, 경제협력 논의로 러시아 방문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1/29 [10:31]  최종편집: ⓒ 자주시보

 

▲ 평양 순안공항에서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 대사(왼쪽)가 방러하는 리광근 북한 대외경제성 부상과 환담하고 있다. [사진출처-주북 주재 러시아대사관 페이스북]     © 자주시보

 

리광근 북 대외경제성 부상이 이끄는 대표단이 러시아 극동 지역을 방문하기 위해 28일 평양에서 출발했다.

 

북 주재 러시아 대사관은 페이스북을 통해 북의 대외경제성 인사들과 외무성, 국토환경보호성 등을 포함해 대표단이 구성되었다고 전했다.

 

북 대표단은 러시아 극동개발부, 연해주 주정부, 현지 기업 대표들과 만나 양국 간 경제 협력 문제를 집중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라고 대사관은 밝혔다.

 

북러 양국은 북러 통상경제·과학기술 협력 정부 간 위원회’(경제협력위원회) 9차 회의 준비 문제도 협의할 것으로 전해졌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