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문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 당사자로서 회담해야”
백남주 객원기자
기사입력: 2019/04/10 [08:10]  최종편집: ⓒ 자주시보

11(현지시간)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이 출국하는 하루 전날인 9, 민중당은 대변인 논평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한반도 문제 당사자로서의 역할을 주문했다.

 

민중당은 문재인 대통령의 중재자 역할에 대해 긍정성을 인정하면서도 한국은 한반도 문제의 단순 중재자가 아니라 당사자라고 강조했다.

 

민중당은 우리 정부는 미국으로부터 한반도 문제의 당사자로 대접을 받지 못하고 있다남북관계의 사소한 문제까지도 한미워킹그룹의 통제를 받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민중당은 개성공단 기업인들의 8번 째 방북신청이 미국이 허락하지 않아 무산된 사실을 꼬집었다.

 

민중당은 미국이 제재를 고집하는 한 북미교착을 타개할 돌파구 마련이 쉽지 않다미국을 설득해서 안 되면 남북관계로 북미관계를 추동하겠다는 입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민중당은 그 시금석이 금강산 관광, 개성공단 재개라며 한반도 문제에 미국의 일방통행을 더 이상 허용해서는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

[신창현 대변인 논평] 문재인 대통령, 한반도 문제 당사자로서 트럼프와 회담해야 한다.

 

문재인 대통령이 트럼프 미 대통령과 7번 째 정상회담을 위해 내일 출국한다. 2차 북미정상회담이 합의 없이 끝난 지 40여일만의 한미정상회담이어서 꽉 막힌 돌파구가 열릴 지 주목된다.

 

문재인 대통령은 줄곧 북미대화의 중재자를 자처했다. 남북 간 판문점선언과 평양공동선언이 나오고 군사적합의까지 이행되는 상황에서 한반도 문제를 푸는 데 핵심은 북미 간 70년 적대를 청산하고 평화와 협력의 관계를 만드는 것이다. 그런 측면에서 문대통령이 북미 간 대화를 중재하려 한 것은 잘 한 일이다.

 

그러나 한국은 한반도 문제의 단순 중재자가 아니라 당사자다. 그런데도 우리 정부는 미국으로부터 한반도 문제의 당사자로 대접을 받지 못하고 있다. 남북관계의 사소한 문제까지도 한미워킹그룹의 통제를 받고 있는 실정이다.

 

개성공단 기업인들의 8번 째 방북신청이 미국이 허락하지 않아 무산되었다. 최근 개성공단 기업인들이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절박한 심정으로 청원서까지 보냈지만 폼페이오 미 국무부장관은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에 대한 '한국인들의 정서를 이해한다.'는 가증스러운 언사로 거부했다.

 

미국이 제재를 고집하는 한 북미교착을 타개할 돌파구 마련이 쉽지 않다. 정부가 결단해야 한다. 미국을 설득해서 안 되면 남북관계로 북미관계를 추동하겠다는 입장이 필요하다. 그 시금석이 금강산 관광, 개성공단 재개다. 한반도 문제에 미국의 일방통행을 더 이상 허용해서는 안 된다. 한반도 문제 당사자로서 자주적 입장을 가지고 트럼프와 회담하는 문재인 대통령을 기대한다.

 

201949일 

민중당 대변인 신창현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어벙이는 양키똥개 19/04/10 [08:38]
바랄것을 바래야지 ... 양키똥개가 주인말에나 순종하는거지 먼넘의 자주적입장 ? 수정 삭제
농민의 당 19/04/11 [16:15]
진보소수야당 억누르는 파쇼악법 정당악법 철폐하라!! 노동자 농민은 정당을 선택할 자유도 정당을 결사할 자유도 가져야 한다. 일하는 사람들이 노예 취급 받지 않기 위해서는 민주적인 노동조합이 보호되어야 하고 헌법이 보장하는 파업할 권리를 가져야 한다. 쟁의권은 노동자계급의 방어수단이다. 자본에 반대하는 진보야당이 정당으로서 등록되고 정치할 자유를 가져야 한다. 공안사법부와 정부는 진보야당 억누르는 정당악법 폐지하라!! 양심에 따라 정치할 자유와 학문할 자유를 보장하라!! 노동조합이 노조할 권리를 가지는 것처럼 진보야당도 법이 정하는 정치활동의 자유를 가져야 한다. 당원을 모으고 노동조합과 연대하고 단결할 자유를 가져야 한다. 농민의 당과 노동자의 당을 법익을 침해했다고 내치지 말고 법적으로 보장하라!! 노동자 농민이 살아야 나라와 조국이 바로 서고 문화가 발전한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민중당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