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착상력, 조직력, 장악력, 지도력, 전개력 일꾼의 필수적 자질”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24 [15:33]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에서 일꾼들이 지녀야 할 필수적인 자질로 착상력, 조직력, 장악력, 지도력, 전개력을 손꼽았다. <노동신문>23일 논설 착상력과 조직력, 장악력과 지도력, 전개력은 일꾼들이 갖추어야 할 필수적인 자질이라는 기사에서 위와 같이 밝혔다.

 

매체는 현시기는 사회주의 건설의 새로운 승리를 위해 총돌격전, 총결사전을 벌이고 있는 시기로 일꾼들이 높은 정치실무적 자질을 지니고 총공세의 앞장에서 지휘성원답게 일해 나갈 것을 요구하는 시대라고 밝혔다. 

 

북에서는 일꾼들의 역할을 당정책 관철을 위한 사업의 조직자, 작전가이며 대중을 혁명과 건설에로 불러일으키는 교양자, 선도자라고 보고 있다.

 

당 결정 관철의 성과 여부는 일꾼들의 역할에 의해 좌우되며 구체적으로 일꾼들이 어떤 실무능력과 자질을 지니고 어떻게 일해 나가는가에 달려 있다고 북은 강조하고 있다.

 

매체는 경제 강국 건설이 주되는 정치적 과업으로 나선 현시기 자력갱생대진군으로 당이 제시한 투쟁목표를 성과적으로 달성하자면 일꾼들이 그 어느 때보다도 자기의 책임과 역할을 다해나가야 한다. 일꾼들이 사업 결과를 평가하는 평론가가 아니라 사업의 설계가, 작전가, 실천가가 되어야 하며 당에서 무슨 일을 맡겨도 척척 해내는 만능의 일꾼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매체는 먼저 일꾼들이 갖추어야 할 필수적 자질로 기발한 착상력과 치밀한 조직력에 대해 언급했다.

 

착상력과 조직력은 사업을 설계하고 구상하며 그 실현을 위해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고 작전을 주도 세밀하게 짜는 능력으로 일꾼들은 당의 의도를 민감하게 포착하고 과학적인 타산에 기초하여 새롭고 대담하게 착상하는 능력을 지녀야 한다고 매체는 설명했다.

 

또한 치밀한 조직력은 사업의 성과를 담보하는 중요한 요인이라며 일꾼들이 맡겨진 과제와 사람들의 사상정신상태, 자기 단위와 연관부문의 실태를 구체적으로 요해한데 기초하여 주타격방향과 보조타격방향을 바로 정하고 중심 고리와 선후차를 옳게 갈라 역량편성과 임무분담을 정확히 하는 것이라고 매체는 설명했다.

 

매체는 또한 일꾼들이 갖추어야 할 필수적 자질로 드센 장악력과 지도력이라고 밝혔다.

 

매체는 장악력과 지도력을 지녀야 자기 단위의 실태와 민심을 환히 꿰들고 대중의 심리와 구체적 실정에 맞게 모든 사업을 진행해 나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매체는 당정책 관철을 위하여 일단 시작한 일은 기어이 끝장을 보고야 마는 것은 일꾼들이 지녀야 할 중요한 사업 기풍이라며 당의 방침을 전달하는 데 그치고 그 관철을 위한 실제적인 대책을 따라 세우지 않는 것은 일꾼의 자세가 아니다고 못 박았다.

 

계속해 매체는 당의 방침집행정형을 늘 장악하고 총화, 재포치하는 사업을 끊임없이 심화시키며 걸린 문제들을 책임적으로 풀어주는 것이 바로 일꾼의 혁명적인 사업기풍, 일본새로 되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매체는 당정책을 관철하는 것은 현장이고, 당 정책을 직접 담당하는 사람은 대중이라며 일꾼들은 책상주의자가 되지 말고 현장에 자리를 정하고 현실적 조건에 맞게 주동적으로 능동적으로 대중을 이끄는 야전형 지휘성원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매체는 일꾼들이 갖추어야 할 필수적 자질로 진취적인 전개력을 언급했다.

 

전개력은 일꾼의 능력과 자질, 실력을 평가하는 중요한 기준의 하나라며 일꾼들의 전개력은 들끓는 시대의 요구에 맞게 대중의 혁명적 열의와 창조적 적극성, 자기 단위의 물질 기술적 잠재력을 총집중, 총동원하여 일단 시작한 일은 불이 번쩍나게 해제끼는 데서 나타난다고 매체는 설명했다.

 

매체는 자기 단위 앞에 맡겨진 과업은 죽으나 사나 무조건 해내겠다는 각오를 가지고 그 어떤 시련도 두려움 없이 돌진하는 드센 배짱과 결패가 있는 일꾼, 사람들을 대담하게 믿어주고 어렵고 힘든 모퉁이마다에 어깨를 들이밀면서 앞장에서 돌파구를 열어나가는 전개력 있는 일군이 있는 단위에서는 대중의 정신력이 세차게 분출되고 기적과 혁신이 창조되게 된다고 강조했다.

 

매체는 일꾼들이 모든 것을 당의 의도에 맞게 완벽하게 사업을 할 수 있는 능력과 자질을 갖추기가 쉽지는 않지만 당의 믿음과 기대에 사업실적으로 보답하려는 불같은 충정과 비상한 각오를 가지고 실무수준을 부단히 높여나갈 때 기발한 착상력과 치밀한 조직력, 드센 장악력과 능숙한 지도력, 완강하고 통이 큰 전개력을 발휘할 수 있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이북바로알기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