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위원장, 트럼프 대통령 군사분계선 함께 넘어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30 [16:09]  최종편집: ⓒ 자주시보

 

2019630일 오후 346분경 판문점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이 만났다.

 

두 정상은 두 정상은 판문점 군사 분계선을 넘어 북측 지역으로 함께 갔다가 사진을 촬영했다.

 

이후 두 정상은 다시 남측 지역으로 와서 환담을 했고 김정은 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과 인사를 나눴다. 

 

김정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북측 지역을 방문한 것은 두 나라의 적대관계를 청산하겠다는 의지로 봐야 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이 만나고 싶다는 의사에 대해 함께 해 준 김정은 위원장에게 감사를 표했다.

 

북미 정상은 판문점 남측지역 자유의 집에서 모두발언 후 회담장으로 이동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북미관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