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디초산나트륨, 음식물 장기간 보관 효과적"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7/11 [10:59]  최종편집: ⓒ 자주시보

▲ 최근 북에서 여름철 음식물 부패, 신선도 유지에 탁월한 다기능 첨가제 ‘디초산나트륨’이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북에서 여름철 음식물 부패, 신선도 유지에 탁월한 다기능 첨가제 ‘디초산나트륨’이 인기를 끌고 있다.

 

인터넷 소식에 따르면 북 매체 ‘메아리’는 “고려명승건강식료제약공장에서 식료품이나 음식물의 보관에서 놀라운 효과를 나타내는 다기능첨가제인 디초산나트리움(나트륨)의 생산방법을 우리 식으로 새롭게 확립하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11일 전했다.

 

매체는 “디초산나트리움(나트륨)을 일정한 양 음식물에 섞으면 오랜 시간 음식물을 그대로 보관할 수 있으며 낟알도 수개월동안 안전하게 보존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식초대신 사용할 수 있고 빵이나 국수, 김치 등 식품의 맛과 선도를 개선하고 유지하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매체는 “축산부문에서 먹이에 디초산나트리움(나트륨)을 첨가하여 이용하면 무더운 여름철조건에서도 먹이가 부패 변질되는 현상을 효과적으로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