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군사령부, "유엔 전력제공국에 일본 포함 방안 추진"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7/11 [11:28]  최종편집: ⓒ 자주시보

유엔군사령부가 한반도 유사시 전력을 받을 국가에 일본을 포함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엔군사령부는 11일 발간물 ‘주한미군 2019 전략 다이제스트’를 통해 “감사 및 조사, 감시, 정전협정 교육, 비무장 지대 접근 통제, 외국 고위 인사 방문 통지 및 지원 임무를 강화하기 위해 유엔 전력제공국의 병력 증원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또한, 유엔사는 위기시 필요한 일본과의 지원 및 전력 협력을 지속할 것이다”고 밝혔다.  

 

유엔군사령부는 한국, 호주, 벨기에, 캐나다, 콜롬비아, 덴마크, 프랑스, 그리스, 이탈리아, 네덜란드, 뉴질랜드, 노르웨이, 필리핀, 남아프리카공화국, 태국, 터키, 영국 및 미국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와 관련 국방부는 “일본은 6·25전쟁 참전국이 아니기 때문에 전력제공국으로 활동할 수 없다”고 밝혔다.

 

노재천 국방부 부대변인은 11일 정례브리핑에서 “유엔사 참모 요원으로 활동을 할 경우에는 당연히 우리 국방부와 협의해야 가능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19/07/11 [13:33]
쪽바리가 화성 15형으로 보잘것없는 쪽바리땅이 소멸되고싶어 환장하는구만 수정 삭제
황진우 19/07/11 [14:07]
지금 벌어지는 일본의 수출규제도 미국과 일본이 짜고 치는 놀음이다. 멍청한 사대주의자들이 쪼르르 미국에 달려가 보지만 방위비 분담금만 올려서 돌아오리라. 명심하라! 일: 조선을 놔두면 한반도가 통일되어 일본이 위험해질 뿐 아니라 미국도 아시아 패권을 잃게 된다. 그러므로 조선의 핵을 없앤 후 미국이 조선을 점령하여 한국을 포함한 한반도를 관리하면 중국과 러시아도 견제하기 쉽고 아시아에서의 패권도 지키고 늘려나갈 수 있다. 미: 조선의 핵을 없애주는 대신 일본은 비밀리에 미국에 협조해서 미국과 일본이 함께 한반도를 접수하고 중국과 러시아도 해체하여 세계의 패권을 누리자. 수정 삭제
황진우 19/07/11 [14:16]
한국에 1000억엔씩 주고 10명만 매수하면 일본은 다시 한국을 먹을 수 있다. 그래봤자 1조엔 밖에 안된다. 미국이 견제한다고? 천만에, 미국과 합작이다. 한반도를 먹는데 1조엔이면 그들에겐 껌값도 안된다. 수정 삭제
유엔군이 미국을 쳐들어갈 날이 머지않았다 19/07/11 [14:57]
▶ 1. 트럼프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악플'을 단 일부 사용자를 차단했고, 악플러들은 소송을 제기했고, 항소법원은 트럼프가 대중을 향해 헛소리를 씨버리면 더 많이 씹어 돌려야 한다며 차단을 금지했다. ▶ 2. 킴 대럭 주미 영국대사가 트럼프를 정체를 알 수 없는 인물로 묘사했듯 삽살개 나라를 제외한 다른 주미 대사도 대부분 똑같이 트럼프를 경멸한다고 주장하며 천방지축 같은 워싱턴 정가에서 일하는 게 마치 블랙홀에 사는 기분이라 했다. ▶ 3. 2002∼2005년 뉴욕과 플로리다에서 20여 명의 미성년자를 상대로 성매매한 혐의로 연방 검찰에 기소된 미국의 억만장자 제프리 엡스타인(66)이 지난 1992년 트럼프의 별장인 플로리다 마러라고 리조트에서 여성 28명과 파티를 벌였다. 당시 트럼프는 빤쓰도 입지 않고 호빠처럼 이리저리 다녔다고 한다. ▶ 4. 이란 정예군 혁명수비대(IRGC)는 "걸프 해역 내 미군 기지 및 항공모함들이 이란 미사일의 사정권 안에 있다. 미국이 실수한다면 우리의 미사일이 그들의 항공모함들을 파괴해 버릴 것"이라고 밝혔다. ▶ 5. 독일 정부는 시리아에 지상군을 파병해달라는 미국의 요청에 거부 의사를 밝혔다. 독일 총리실의 슈테펜 자이베르트 대변인은 8일 정례기자회견에서 "정부는 반(反)이슬람국가(IS)에 대한 현재의 조치를 고수하려 하고, 잘 알려진 대로 지상군은 포함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 6. 터키 에르도안 대통령은 9일 터키 일간 휘리예트 기자에게 "미국 등 누군가가 우리를 공격한다면 우리는 S-400 미사일을 사용할 것이고, S-400 미사일 공동생산과 관련해 러시아와는 어떤 문제도 없다"라고 말했다. ▶ 7. 1950년에 창설된 유엔사령부는 그 시대에 적합한 군사기구였고, 미국 겁쟁이들이 오늘날까지 버티며 지키고 있다. 한국 전쟁과 베트남 전쟁에서 연달아 패한 미국은 18년간 전쟁 중인 아프가니스탄과 완패한 시리아 전쟁에서도 도망가기 바쁘다. 러시아 군인 100여 명이 있는 베네수엘라와 이란 침략은 엄두도 못 낸다. 전쟁할 시간 있으면 포르노 배우나 플레이보이 모델과 한 번 더 씩씩거리는 게 낫다는 트럼프가 미국을 공격하지 못하도록 헛지랄을 떠는 게 유사시 日자위대의 '한반도 상륙' 어쩌고저쩌고다. ▶ 8. 다른 제국이 멸망할 때도 현재 미국과 유사했다. 제재의 칼을 여기저기 휘두르고, 겁대가리 없이 남의 나라를 침략하고 국가 예산을 삥쳐 먹으며 국가부채를 늘리고, 동맹국은 물론 주변국의 신임을 잃고 지지도 상실하고, 특히, 지도자의 방탕이나 내시 같은 정부 관료와 의원들이 분별없이 날뛰는 시건방 등이 모두 몰락의 전조들이다. ▶ 9. 이전에는 중국 등이 유엔사를 해체하려고 노력했지만 요즘은 그럴 필요가 없고 소속 국가를 모조리 멸망시키면 유엔사는 저절로 없어진다. 미국이 살아남으려고 2차대전 전범국인 일본과 독일까지 끌어들이려 하고 있지만 미국을 제외한 유엔 연합군이 빌려준 돈 받으러 미국에 쳐들어갈 날이 머지않았다. 수정 삭제
유엔군 사령부가 더운 날 미쳤나 봐? 19/07/11 [16:52]
일본과 수출 규제로 티격태격할 때 이런 보고서가 나온다. 수출 규제 문제나 한반도 유사시 전력을 받을 국가에 일본을 포함하는 방안은 모두 한국이 일본을 고맙게 여겨야 할 나라로 주입하고 싶은 모양이다. 한반도 유사시는 임진왜란, 신미양요, 일제 강점과, 일제 강점에서 미제 강점으로 바꾸기 위해 6·25전쟁이 일어났을 때뿐이다. 지금도 미국과 일본 등이 합쳐 한반도를 쳐들어오는 유사시 말고는 없다. 어떤 연유로 한반도 유사시가 되었건 미군과 일본군이 한국에 발을 들여놓으면 수백만의 한국인이 죽일 것이다. 즉, 미군과 일본군이 아군이라 생각하는 한국인의 손에 죽게 될 것이다. 미국이 한국을 동맹이라 여기는 건 삽살개 같은 한국 정부와의 일이고 수백만의 한국인은 미국을 적으로 생각하고 기회가 되면 죽일 생각밖에 없다. 과거와 달리 요즘은 일본보다 미국을 더 증오한다. 상황이 이러할진대 뭔 헛소리들을 씨버리는지 도통 분간이 안 되는구먼. 날씨가 더우니 이넘들이 제정신이 아닌가 봐?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한반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