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외무성 “군사적 위협 동반한 대화에 흥미 없다”(전문)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09:55]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이 한미 양국의 군사적 움직임을 비판하며 군사적 위협을 동반한 대화에는 흥미가 없다고 밝혔다.

 

북 외무성 대변인은 22일 담화에서 최근 조선반도와 지역에서 신냉전을 불러오는 위험한 군사적 움직임들이 심상치 않게 나타나고 있다우리의 거듭되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남조선당국이 합동군사연습이 끝나기 바쁘게 F-35A스텔스 전투기들을 미국으로부터 또 끌어들이고 있는 것이 그러한 움직임들 중의 하나라고 지적했다.

 

이어 대변인은 미국과 남조선 당국의 가증되는 군사적 적대행위는 조선반도에서 항구적이며 공고한 평화를 구축하기 위한 대화의 동력을 떨어뜨리고 있으며 우리로 하여금 물리적인 억제력 강화에 더 큰 관심을 돌리는 것이 현실적인 방도가 아니겠는가에 대하여 심고(깊이 생각)하지 않으면 안 되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계속해 대변인은 미국이 최근 중거리 순항미사일을 시험 발사하고 일본을 비롯한 조선반도 주변 지역들에 F-35스텔스 전투기들과 F-16V전투기들을 비롯한 공격형 무장장비들을 대량투입하려 하면서 지역의 군비경쟁과 대결 분위기를 고취하고 있는 현실은 우리를 최대로 각성시키고 있다모든 문제를 대화와 협상을 통하여 평화적으로 해결하려는 우리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지만 군사적 위협을 동반한 대화에는 흥미가 없다고 밝혔다.

 

외무성 대변인 담화는 최근 한미 합동군사연습이 끝나, 북미 간의 만남이 재개되지 않겠는가 하는 내외의 관측을 일축한 것이다.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한미 군 당국은 연합지휘소 훈련을 진행했다.

 

한미 군 당국이 연합지휘소 훈련을 하는 동안 18(현지 시각) 미국은 캘리포니아주에서 지상발사형 순항미사일 시험 발사를 했으며 한국에서는 19F-35A 4대가 추가로 청주 공항에 도입할 것이라는 언론 보도가 있었다.

 

아래는 북 외무성 대변인 담화 전문이다.

 

---------------아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담화(전문)

 

최근 조선반도와 지역에서 신랭전을 불러오는 위험한 군사적움직임들이 심상치 않게 나타나고있다.

 

우리의 거듭되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남조선당국이 합동군사연습이 끝나기 바쁘게 F-35A스텔스전투기들을 미국으로부터 또 끌어들이고있는것이 그러한 움직임들중의 하나이다.

 

이러한 첨단살인장비들의 지속적인 반입은 북남공동선언들과 북남군사분야합의서를 정면부정한 엄중한 도발로서 대화에 도움이 되는 일은 더해가고 방해가 되는 일은 줄이기 위해 노력하자고 떠들어대고있는 남조선당국자들의 위선과 이중적인 행태를 다시금 적라라하게 드러내보일뿐이다.

 

미국과 남조선당국의 가증되는 군사적적대행위는 조선반도에서 항구적이며 공고한 평화를 구축하기 위한 대화의 동력을 떨어뜨리고있으며 우리로 하여금 물리적인 억제력강화에 더 큰 관심을 돌리는것이 현실적인 방도가 아니겠는가에 대하여 심고하지 않으면 안되게 하고있다.

 

더우기 미국이 최근 중거리순항미싸일을 시험발사하고 일본을 비롯한 조선반도주변지역들에 F-35스텔스전투기들과 F-16V전투기들을 비롯한 공격형무장장비들을 대량투입하려 하면서 지역의 군비경쟁과 대결분위기를 고취하고있는 현실은 우리를 최대로 각성시키고있다.

 

우리는 합동군사연습과 남조선에 대한 무력증강책동이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치는 위험한 행위로 된다는데 대하여 한두번만 강조하지 않았다.

 

모든 문제를 대화와 협상을 통하여 평화적으로 해결하려는 우리의 립장에는 변함이 없지만 군사적위협을 동반한 대화에는 흥미가 없다.

 

주체108(2019)822

 

 

평 양 ()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황진우 19/08/22 [12:19]
조선에서는 한국이 미국과 짜고 앞으로는 협상을 하면서 뒤로는 침략연습에 이어 조선을 침략하고 조선까지 미국의 식민지로 만드려고 한다고 생각할 수 있다. 수정 삭제
지금은 때가 아니다 19/08/22 [12:24]
리비아같이 고립무원이 아니라 중국과 러시아를 접하고있는 지리적요건은 축복이다...경제적 성과를 서두를일이 없이 핵도있고하니 여유롭게 버티면 반드시 기회는 오리라 ...때가 맞아야 대업을 성취함을 잊지마시라...양키의 대화유혹은 기만일뿐이고 지금은 때가 아니다 수정 삭제
의미 19/08/22 [16:30]
일본이 가장 바라는 것은 남북이 서로 싸움 하기를 바라며 서로 싸워 지리멸멸 하기를 일본이 가장 원하고 있다 일본이 한반도를 침략 하였을때가 인천 제물포항 그리고 독도 점령이 먼저 였다 일본이 21년까지 국방비를 60조 증액하여 무력을 가춘다고 한다 이를 받아 한국도 23년까지 국방비를 증액하여 무력을 가춘다고 하였다 북한의 입장으로 보면 이해 하기 어렵지만 북한의 입구에 삼면이 바다를 가진 한국이 어쩌라 말인가...또 옛날 처럼 만쪽이 일본의 놀이터가 되란 말인가 전쟁은 미사일 만으로 되는 게 아니다...북한이 비핵화를 이룬다면 반드시 남쪽 한국과 연합군을 만들어야 외세를 막을수 있다...북한이 핵을 들고 있어면 일본이 핵의 유혹을 받고 남쪽도 당연히 유혹을 받는다...이렇게 되면 한반도가 핵의 텃밭이 되어 영원히 한반도 우리 백성이 행복하게 살수 있겠나 맨날 불안 했어 난 이렇게 되면 한국을 떠난다...이런지역이 어디 있나.. 핵에 둘러쌓여 살아간다는게 지옥이지...이런곳에 권력이 무슨 의미가 있나 수정 삭제
윗냥반 19/08/23 [16:21]
북의핵은 양키를 겨냥한건데 남쪽이 왜 불안하며 지옥이란건지... 그핵때문에 전쟁위험이 없어졌다오 수정 삭제
알아도몰라 19/08/23 [23:52]
올해안에 깔끔한정리 노스코리아가 해주엇으면하는 바램 ~ ~ 싸우스코리아는 머리검은 미국새 ㄲ 들의 이전투구의현장이고 일반궁민들 등쳐먹고 피빨아쳐먹는 악질매국역적 도적노무새 ㄲ 들의천국이라 강력한 핵무기로 싹쓸이 인간대청소가절실하지 . .. .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한반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