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美 남북관계 내정간섭...참을 수 없는 모독"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9/23 [17:14]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은 최근 미국 국무부가 남북관계를 북핵문제와 결부시킨 것과 관련해 “미국은 저들의 지위와 역할에 대해 착각하지 말고 더 이상 우리 민족의 공분을 사는 어리석은 짓을 하지 말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인터넷 소식에 따르면 북 매체 ‘메아리’는 23일 ‘북남관계를 핵문제에 종속? 참을 수 없는 모독’이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우리 민족 내부문제에 대한 미국의 간섭이 민족의 존엄과 이익에 대한 난폭한 침해로 이어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지난 7일 미국 국무부는 문재인 정부의 '평화경제' 구상과 관련, 남북관계 진전은 북핵 문제 해결과 분리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미국의 소리(VOA)방송에 따르면 미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평화와 경제의 선순환을 기조로 한 한국 정부의 ’평화경제론‘이 북미관계와 북 비핵화에 기여할 측면이 있느냐는 VOA의 질문에 “문재인 대통령이 밝혔듯이, 남북관계의 진전은 북한 핵 프로그램 해결과 별개로 이뤄질 수 없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 매체는 “(이것은)그 어떤 경우에도 저들의 ‘승인’이 없이는 북남관계가 한발자국도 전진할 수 없다고 선언하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매체는 “대체 미국이 뭐길래 우리 민족의 내부문제에 한사코 머리를 들이밀려고 하는가, 미국의 덩지가 큰 것은 끊임없는 침략과 영토팽창의 피비린 역사를 의미하는 것이지 결코 ‘지구촌의 재판관’이 될 자격을 상징하는 것은 아니”라고 비판했다. 

 

특히 매체는 “다른 나라, 다른 민족의 내정에 간섭할 권리는 그 어느 나라, 그 어느 국제기구에도 주어져있지 않다”며  “반만년의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가진 우리 민족은 언제 한번 미국을 세계의 운명을 좌우지할 ‘대단한 나라’로 여겨 본적이 없다”고 단호히 말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미국에 우리 민족의 화해와 단합, 평화와 통일을 도와달라고 부탁한 적은 더욱 없다”며 “국가로 태어난 지 고작 이백수십여년밖에 안 되는 미국이 감히 반만년 역사국에 대고 왈가왈부하는 것은 우리 민족에 대한 참을 수 없는 모독으로 될 뿐”이라고 비판했다.

 

매체는 “역대로 자고자대의 후과는 늘 좋지 못했다”며 “저들의 영향력에 대해 과신하던 나머지 국제사회의 고립을 스스로 불러오고 인류의 지탄을 받아 쇠퇴몰락한 나라들이 한둘이 아니”라고 충고하기도 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짱구 19/09/23 [17:29]
政治에서 自主,經濟에서 自立,國防에서 自衛 없이 나라 없다! 수정 삭제
트럼프 처와 딸은 화류계? 19/09/23 [21:38]
시건방지게 내정 간섭하는 넘이 있는가 하면, 상대를 꼬시려고 화류계를 사용하는 넘도 있다. 트럼프는 딸만 보면 꼴려서 포르노 배우와 플레이보이 모델을 대기 시켜놓고 신호가 오면 달려가 씩씩거리더니, 이번엔 G7 회의에서 그 딸을 사이에 두고 밀착한 상태에서 아베와 악수하며 분 냄새를 맡게 해 잠시 꼴리게 만들어 중국이 구매하지 않은 옥수수를 다 사도록 했다. 그러나 일본 업체는 구매할 계획이 없다고 했다. 수정 삭제
알아도몰라 19/09/23 [22:43]
미국놈들한테 대화라는건 시간낭비고 미국놈들한테 놀아나는 빙신호구취급받기 안성맞춤이다 미국놈들을 어떻게 다뤄야하는지는 1975년 북베트남정부가 전세계앞에 똑똑히보여줫다 미국놈들은 무지막지하게 줘패서 죽이고 불구로만들어 뼈저리게깨닫게해주는방식만이 정답이다 수정 삭제
개호로자식들 19/09/25 [01:51]
주제넘게스리 지깟것들이 뭔데 시건방지게 북의 체제를 보장한다는 둥,정권교체를 하지 않겠다는 둥,경제를 번영시켜 준다는 둥...승인 어쩌고 저쩌고...개나발을 부누나.하...저것들이 이 지구상에서 뭔가..신이라도 되는 줄 착각하나??...이 지구상의 모든 나라들이 지 발밑에 있다는 망상에 젖어 사나? 과대망상 정신병자들이 구역질나는 언행들 보면 기가 차네. 천지분간 못하고 날이면 날마다 지랄엠병을 허네...미쳐버린 미국 개구리 배터져 뒈질 날이 머잖았다. 수정 삭제
퉤퉤퉤 19/09/25 [01:54]
재수없다.트럼프 느물거리며 젠체하는 위선적 면상보고 있으면 실소가 터진다. 수정 삭제
이뻥카 19/09/25 [12:47]
트럼프가 늘상 이뻥카 대동하고 다니는게 미인계로 상대방 정신을 혼미하게 하려는 수작질인가. 미인앞에서 국사도 소홀히 하고 헬렐레 하는 수컷들의 본능을 자극하는 것? 경국지색이라고.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남북관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