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평화이음 사무실 압수수색 중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10/22 [10:48]  최종편집: ⓒ 자주시보

 

▲ 경찰이 22일 오전 10시 왕십리에 있는 평화이음 단체 사무실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 김영란 기자

 

▲ 22일 오전 경찰이 평화통일운동 단체 평화이음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사진제공-평화이음]     © 김영란 기자

 

22일 오전 10시경 서울 왕십리에 있는 함께 만드는 통일세상 평화이음(이하 평화이음) 사무실이 압수수색 중이다.

 

평화이음 사무실 주변에는 경찰병력 2개 중대가 와 있으며, 현재 사무실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경찰 측은 사무실 압수수색 이유를 밝히고 있지 않으며, 심지어 기자의 서울 경찰청에서 압수수색을 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위의 지시로 본인은 왔을 뿐, 모른다라고 답했다.

 

 

한편, SNS에 올라온 글을 보면 18일 미대사관저에 방위비 6조원 요구에 항의하러 간 학생 중 1명이 거주지 주소를 평화이음 사무실로 적어, 주거지 압수수색이라고 경찰은 밝혔다고 한다.

 

경찰이 압수수색을 집행하기 위해 왔을 때 사무실에는 대학생들과 평화이음 관계자 등 20여 명이 넘게 있었다고 한다. 경찰들은 이 모든 사람들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하겠다며 모든 사람들의 노트북과 핸드폰 등을 수색 중이라 한다. 

 

경찰은 노트북과 메신저 그리고 수첩, 종이 등을 중심으로 살펴보며 미 대사관저 항의 투쟁 흔적과 배후를 찾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의 미대사관저 항의 투쟁 배후를 찾는다는 명분으로 통일운동 단체를 탄압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망해없어져야할대한미국 19/10/22 [20:03]
이나라의 막대한국부를 미국새ㄲ들이 뜻어가고자하는걸 혈기넘치는 젊은대학생들이 온몸으로저항하며 궁민들한테 알리려고 외로운싸움을하고있건만 이나라의 경찰이란 공권력집단은 미국새ㄲ들을위해 알아서설설기는 아주 역겹고 구역질나는짓들을 행하고있으니 이게무슨 주권국가란밀인가 ~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